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몸을 날려 살려볼까’
입력 2015.01.29 (20:42) 수정 2015.01.29 (20:43) 포토뉴스
‘몸을 날려 살려볼까’ [GS칼텍스:도로공사]

29일 서울 중구 장충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여자프로배구 2014-2015 NH농협 V리그 GS칼텍스-도로공사 경기에서 도로공사 황민경이 몸을 날려 공을 살려내고 있다.

오늘 꼭 이긴다
29일 서울 중구 장충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여자프로배구 2014-2015 NH농협 V리그 GS칼텍스-도로공사 경기에서 도로공사 니콜이 공격을 하고 있다.
내 공격을 막아봐
29일 서울 중구 장충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여자프로배구 2014-2015 NH농협 V리그 GS칼텍스-도로공사 경기에서 GS칼텍스 에커맨이 도로공사 니콜을 앞에 두고 공격을 시도하고 있다.
9연승을 위해 몸을 날려라~
29일 서울 중구 장충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여자프로배구 2014-2015 NH농협 V리그 GS칼텍스-도로공사 경기에서 도로공사 니콜(왼쪽)과 오지영이 공을 잡기 위해 몸을 날리고 있다.
1 대 3
29일 서울 중구 장충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여자프로배구 2014-2015 NH농협 V리그 GS칼텍스-도로공사 경기에서 도로공사 니콜(왼쪽)이 블로킹을 시도하고 있다.
공아~ 안돼!
29일 서울 중구 장충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여자프로배구 2014-2015 NH농협 V리그 GS칼텍스-도로공사 경기에서 GS칼텍스 나현정(왼쪽)과 한송이가 공을 잡기 위해 몸을 날리고 있다.
뚫었다!
29일 서울 중구 장충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여자프로배구 2014-2015 NH농협 V리그 GS칼텍스-도로공사 경기에서 GS칼텍스 이소영이 도로공사 문정원(왼쪽)과 장소연을 앞에 두고 공격을 시도하고 있다.
창단 최다 9연승!
29일 서울 중구 장충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여자프로배구 2014-2015 NH농협 V리그 GS칼텍스-도로공사 경기 4세트에서 도로공사가 계속되는 듀스 끝에 이겨 세트 스코어 3:1로 승리를 거뒀다.
모두들 잘했어~
29일 서울 중구 장충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여자프로배구 2014-2015 NH농협 V리그 GS칼텍스-도로공사 경기 4쿼터에서 도로공사가 계속되는 듀스 끝에 이겨 세트 스코어 3:1로 승리를 거뒀다.
  • ‘몸을 날려 살려볼까’
    • 입력 2015-01-29 20:42:16
    • 수정2015-01-29 20:43:36
    포토뉴스

29일 서울 중구 장충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여자프로배구 2014-2015 NH농협 V리그 GS칼텍스-도로공사 경기에서 도로공사 황민경이 몸을 날려 공을 살려내고 있다.

29일 서울 중구 장충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여자프로배구 2014-2015 NH농협 V리그 GS칼텍스-도로공사 경기에서 도로공사 황민경이 몸을 날려 공을 살려내고 있다.

29일 서울 중구 장충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여자프로배구 2014-2015 NH농협 V리그 GS칼텍스-도로공사 경기에서 도로공사 황민경이 몸을 날려 공을 살려내고 있다.

29일 서울 중구 장충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여자프로배구 2014-2015 NH농협 V리그 GS칼텍스-도로공사 경기에서 도로공사 황민경이 몸을 날려 공을 살려내고 있다.

29일 서울 중구 장충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여자프로배구 2014-2015 NH농협 V리그 GS칼텍스-도로공사 경기에서 도로공사 황민경이 몸을 날려 공을 살려내고 있다.

29일 서울 중구 장충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여자프로배구 2014-2015 NH농협 V리그 GS칼텍스-도로공사 경기에서 도로공사 황민경이 몸을 날려 공을 살려내고 있다.

29일 서울 중구 장충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여자프로배구 2014-2015 NH농협 V리그 GS칼텍스-도로공사 경기에서 도로공사 황민경이 몸을 날려 공을 살려내고 있다.

29일 서울 중구 장충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여자프로배구 2014-2015 NH농협 V리그 GS칼텍스-도로공사 경기에서 도로공사 황민경이 몸을 날려 공을 살려내고 있다.

29일 서울 중구 장충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여자프로배구 2014-2015 NH농협 V리그 GS칼텍스-도로공사 경기에서 도로공사 황민경이 몸을 날려 공을 살려내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