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평택 상수도관 파열…도로 200m 침수 ‘아수라장’
입력 2015.01.31 (17:04) 수정 2015.01.31 (17:21) 뉴스 5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오늘 새벽 경기도 평택에서 낡은 상수도관이 파열되면서 도로와 상가가 물에 잠겼습니다.

또, 한 섬유공장에서 불이나 1억 원 가까운 피해가 났습니다.

주말 사건사고 소식, 임명규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도로 한 쪽에서 물이 세차게 솓구쳐 오릅니다.

엄청나게 쏟아진 물로 6차선 도로 2백 미터가량이 완전히 잠겼습니다.

<녹취> 목격자 : "아 어떻게 이거, 진짜..."

물은 인근 상가와 아파트 주차장까지 들이닥쳤습니다.

오늘 새벽 6시쯤, 경기도 평택시 독곡동에서 지름 1미터 짜리 광역 상수도관이 파열되면서 벌어진 일들입니다.

<녹취> 장옥식(경기도 평택시) : "물줄기가 10미터 가량 솓구쳤구요, 그것이 한 두 시간 정도 계속됐습니다. 수천만 원 정도 피해가 예상됩니다."

수자원공사는 사고가 나자 다른 수도관을 비상 운용해 단수는 없었다고 밝혔습니다.

수자원공사는 27년 전 매설된 수도관이 낡아 파열된 것으로 추정하고 복구 공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복구 작업은 내일 오전 쯤 완료될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오늘 새벽 3시 반쯤, 부산 강서구의 한 비닐하우스 단지에서 불이 나 7개 동을 태워 6천만 원 상당의 피해를 낸 뒤 1시간 만에 꺼졌습니다.

또, 오늘 오전 9시 반쯤에는 경기도 양주시 고읍동의 한 섬유 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서 추산 9천 5백만 원의 재산피해가 났습니다.

KBS 뉴스 임명규입니다.
  • 평택 상수도관 파열…도로 200m 침수 ‘아수라장’
    • 입력 2015-01-31 17:13:48
    • 수정2015-01-31 17:21:00
    뉴스 5
<앵커 멘트>

오늘 새벽 경기도 평택에서 낡은 상수도관이 파열되면서 도로와 상가가 물에 잠겼습니다.

또, 한 섬유공장에서 불이나 1억 원 가까운 피해가 났습니다.

주말 사건사고 소식, 임명규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도로 한 쪽에서 물이 세차게 솓구쳐 오릅니다.

엄청나게 쏟아진 물로 6차선 도로 2백 미터가량이 완전히 잠겼습니다.

<녹취> 목격자 : "아 어떻게 이거, 진짜..."

물은 인근 상가와 아파트 주차장까지 들이닥쳤습니다.

오늘 새벽 6시쯤, 경기도 평택시 독곡동에서 지름 1미터 짜리 광역 상수도관이 파열되면서 벌어진 일들입니다.

<녹취> 장옥식(경기도 평택시) : "물줄기가 10미터 가량 솓구쳤구요, 그것이 한 두 시간 정도 계속됐습니다. 수천만 원 정도 피해가 예상됩니다."

수자원공사는 사고가 나자 다른 수도관을 비상 운용해 단수는 없었다고 밝혔습니다.

수자원공사는 27년 전 매설된 수도관이 낡아 파열된 것으로 추정하고 복구 공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복구 작업은 내일 오전 쯤 완료될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오늘 새벽 3시 반쯤, 부산 강서구의 한 비닐하우스 단지에서 불이 나 7개 동을 태워 6천만 원 상당의 피해를 낸 뒤 1시간 만에 꺼졌습니다.

또, 오늘 오전 9시 반쯤에는 경기도 양주시 고읍동의 한 섬유 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서 추산 9천 5백만 원의 재산피해가 났습니다.

KBS 뉴스 임명규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5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