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축구대표팀, 아시안컵 아쉬운 준우승
입력 2015.01.31 (21:51) 국가대표팀
55년 만에 아시안컵 우승을 노렸던 축구대표팀이 결승전에서 호주에 져 아쉬운 준우승을 차지했습니다.

축구대표팀은 호주 시드니에서 열린 개최국 호주와의 대회 결승전에서 전반 45분 루옹고에게 선제골을 내줬지만 후반 추가 시간 손흥민의 극적인 동점골로 승부를 연장전으로 몰고 갔습니다.

그러나 축구대표팀은 연장 전반 15분 호주 트로이시에게 결승골을 내줘 결국 2대 1로 졌습니다.

동점골의 주인공, 손흥민은 아시안컵에서 한국 대표팀 역대 통산 100호 골을 기록했습니다.

축구대표팀은 55년 만에 아시안컵 우승은 달성하지 못했지만 이번 대회에서 27년 만에 결승 진출을 이뤘습니다.

호주는 이번 대회에서 아시안컵 역대 첫 우승을 이뤘고 이번 대회에서 두 골, 도움 4개를 기록하며 팀의 우승을 이끈 루옹고는 대회 최우수선수가 됐습니다.

득점왕은 5골을 기록한 아랍에미리트의 마브쿠트가 차지했습니다.
  • 축구대표팀, 아시안컵 아쉬운 준우승
    • 입력 2015-01-31 21:51:45
    국가대표팀
55년 만에 아시안컵 우승을 노렸던 축구대표팀이 결승전에서 호주에 져 아쉬운 준우승을 차지했습니다.

축구대표팀은 호주 시드니에서 열린 개최국 호주와의 대회 결승전에서 전반 45분 루옹고에게 선제골을 내줬지만 후반 추가 시간 손흥민의 극적인 동점골로 승부를 연장전으로 몰고 갔습니다.

그러나 축구대표팀은 연장 전반 15분 호주 트로이시에게 결승골을 내줘 결국 2대 1로 졌습니다.

동점골의 주인공, 손흥민은 아시안컵에서 한국 대표팀 역대 통산 100호 골을 기록했습니다.

축구대표팀은 55년 만에 아시안컵 우승은 달성하지 못했지만 이번 대회에서 27년 만에 결승 진출을 이뤘습니다.

호주는 이번 대회에서 아시안컵 역대 첫 우승을 이뤘고 이번 대회에서 두 골, 도움 4개를 기록하며 팀의 우승을 이끈 루옹고는 대회 최우수선수가 됐습니다.

득점왕은 5골을 기록한 아랍에미리트의 마브쿠트가 차지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