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연휴 길고 기름값 싸고”…귀성객 차량용품 구매↑
입력 2015.02.10 (07:18) 연합뉴스
설을 앞두고 귀성길을 준비하는 이들이 늘면서 차량용품 판매도 덩달아 증가하고 있다.

10일 오픈마켓인 G마켓에 따르면 최근 1주일(2월 2∼8일)간 오일필터와 배터리, 차량용 소화기 등 차량용품 판매량이 전 주보다 10∼50%가량 늘었다.

엔진용품 가운데는 연료첨가제(16%)와 오일필터(25%) 판매량이 부쩍 늘었고, 배터리 판매도 13% 증가했다.

장거리 운전을 하기 전 엔진오일을 점검하려는 이들이 늘면서 엔진오일 교환 서비스 이용권 판매도 22% 늘었다.

'만일의 경우'를 대비한 안전·편의용품 판매도 급증했다.

같은 기간 차량용 소화기와 안전봉 판매는 각각 44%와 43% 급증했고, 서치라이트·플래시 판매도 39% 늘었다.

타이어를 구매한 고객도 한 주 사이 13% 증가했다.

유통업계에서는 올해 설 연휴가 닷새로 비교적 길고 휘발유 가격이 지난해보다 저렴해지면서 자가용을 이용해 고향을 찾는 사람들이 늘어날 것으로 보고 있다.

이에 따라 G마켓은 소비자가 온라인에서 타이어를 산 뒤 집 근처 장착점에서 교환할 수 있도록 '타이어 전국 무료장착 서비스' 등을 시행하고 있다.

홍성준 G마켓 자동차용품 카테고리매니저(CM)는 "저유가 영향 등으로 자가용 귀성객이 늘어나면서 차량용품 판매도 덩달아 증가하고 있다"며 "장시간 운전해야 하는 만큼 안전과 관련된 상품이 특히 인기를 얻고 있다"고 전했다.
  • “연휴 길고 기름값 싸고”…귀성객 차량용품 구매↑
    • 입력 2015-02-10 07:18:11
    연합뉴스
설을 앞두고 귀성길을 준비하는 이들이 늘면서 차량용품 판매도 덩달아 증가하고 있다.

10일 오픈마켓인 G마켓에 따르면 최근 1주일(2월 2∼8일)간 오일필터와 배터리, 차량용 소화기 등 차량용품 판매량이 전 주보다 10∼50%가량 늘었다.

엔진용품 가운데는 연료첨가제(16%)와 오일필터(25%) 판매량이 부쩍 늘었고, 배터리 판매도 13% 증가했다.

장거리 운전을 하기 전 엔진오일을 점검하려는 이들이 늘면서 엔진오일 교환 서비스 이용권 판매도 22% 늘었다.

'만일의 경우'를 대비한 안전·편의용품 판매도 급증했다.

같은 기간 차량용 소화기와 안전봉 판매는 각각 44%와 43% 급증했고, 서치라이트·플래시 판매도 39% 늘었다.

타이어를 구매한 고객도 한 주 사이 13% 증가했다.

유통업계에서는 올해 설 연휴가 닷새로 비교적 길고 휘발유 가격이 지난해보다 저렴해지면서 자가용을 이용해 고향을 찾는 사람들이 늘어날 것으로 보고 있다.

이에 따라 G마켓은 소비자가 온라인에서 타이어를 산 뒤 집 근처 장착점에서 교환할 수 있도록 '타이어 전국 무료장착 서비스' 등을 시행하고 있다.

홍성준 G마켓 자동차용품 카테고리매니저(CM)는 "저유가 영향 등으로 자가용 귀성객이 늘어나면서 차량용품 판매도 덩달아 증가하고 있다"며 "장시간 운전해야 하는 만큼 안전과 관련된 상품이 특히 인기를 얻고 있다"고 전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