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부산 아파트 화재…반려견이 잠 자던 주인 대피 시켜
입력 2015.02.10 (10:18) 사회
한밤중 아파트에서 불이 나자 반려견이 잠자던 주인을 깨워 인명피해를 막았습니다.

오늘 새벽 1시쯤 부산 사상구 77살 김 모 씨의 아파트에서 불이 나 4층 아파트 전체를 태워, 소방서 추산 천 5백만 원의 재산피해를 내고 한 시간 만에 꺼졌습니다.

화재 당시 안방에서 자고 있던 김 씨와 아들 61살 임 모 씨는, 집에서 키우는 반려견이 크게 짖는 소리에 깨 집 밖으로 대피해 인명피해는 없었습니다.

경찰은, 전기적 원인으로 거실에서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 부산 아파트 화재…반려견이 잠 자던 주인 대피 시켜
    • 입력 2015-02-10 10:18:45
    사회
한밤중 아파트에서 불이 나자 반려견이 잠자던 주인을 깨워 인명피해를 막았습니다.

오늘 새벽 1시쯤 부산 사상구 77살 김 모 씨의 아파트에서 불이 나 4층 아파트 전체를 태워, 소방서 추산 천 5백만 원의 재산피해를 내고 한 시간 만에 꺼졌습니다.

화재 당시 안방에서 자고 있던 김 씨와 아들 61살 임 모 씨는, 집에서 키우는 반려견이 크게 짖는 소리에 깨 집 밖으로 대피해 인명피해는 없었습니다.

경찰은, 전기적 원인으로 거실에서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