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심재철 “이적단체 10여개 활동…범죄단체해산법 제정”
입력 2015.02.10 (16:31) 정치
새누리당 심재철 의원은 법원으로부터 반국가 단체 또는 이적 단체로 판결받은 68개 단체 가운데 10여 개가 현재도 활동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심 의원은 오늘 보도자료를 내고, "현재도 활동하는 이적단체 10여 개 가운데 6개 단체는 국내에서 활동하고 있다"면서 "특히 범민련은 국회에서 불과 15분 거리에 사무실을 두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심 의원은 또 "2개 단체는 이름만 바꾼 채 활동을 계속하고 있다"면서 "이 밖에도 사노맹 등 9개 단체는 와해된 이후에도 지도급 인사들이 정당과 다른 단체에 가입해 같은 활동을 계속하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심 의원은 지난 2013년 반국가단체나 범죄 목적 단체로 결정된 단체들에 대해 해산 명령을 내리는 것을 골자로 한 '범죄단체해산법 제정안'을 국회에 제출했으며, 오늘 국회에서 토론회를 개최했습니다.
  • 심재철 “이적단체 10여개 활동…범죄단체해산법 제정”
    • 입력 2015-02-10 16:31:45
    정치
새누리당 심재철 의원은 법원으로부터 반국가 단체 또는 이적 단체로 판결받은 68개 단체 가운데 10여 개가 현재도 활동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심 의원은 오늘 보도자료를 내고, "현재도 활동하는 이적단체 10여 개 가운데 6개 단체는 국내에서 활동하고 있다"면서 "특히 범민련은 국회에서 불과 15분 거리에 사무실을 두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심 의원은 또 "2개 단체는 이름만 바꾼 채 활동을 계속하고 있다"면서 "이 밖에도 사노맹 등 9개 단체는 와해된 이후에도 지도급 인사들이 정당과 다른 단체에 가입해 같은 활동을 계속하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심 의원은 지난 2013년 반국가단체나 범죄 목적 단체로 결정된 단체들에 대해 해산 명령을 내리는 것을 골자로 한 '범죄단체해산법 제정안'을 국회에 제출했으며, 오늘 국회에서 토론회를 개최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