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인면수심’ 친딸 성폭행한 40대 징역 18년
입력 2015.02.10 (18:37) 사회
청주지방법원은, 자신의 딸을 성폭행한 혐의로 6년 간 실형을 산 뒤 출소하고 또 다시 딸을 성폭행 한 혐의로 기소된 47살 이 모 씨에 대해 징역 18년을 선고했습니다.

이 씨는 지난 2001년부터 6년 동안 당시 9살이던 친딸을 성폭행한 혐의로 실형을 선고받아 6년간 복역한 뒤, 지난 2014년 7월 출소해 술에 수면제를 타 먹인 뒤 딸을 성폭행 한 혐의로 구속 기소됐습니다.
  • ‘인면수심’ 친딸 성폭행한 40대 징역 18년
    • 입력 2015-02-10 18:37:29
    사회
청주지방법원은, 자신의 딸을 성폭행한 혐의로 6년 간 실형을 산 뒤 출소하고 또 다시 딸을 성폭행 한 혐의로 기소된 47살 이 모 씨에 대해 징역 18년을 선고했습니다.

이 씨는 지난 2001년부터 6년 동안 당시 9살이던 친딸을 성폭행한 혐의로 실형을 선고받아 6년간 복역한 뒤, 지난 2014년 7월 출소해 술에 수면제를 타 먹인 뒤 딸을 성폭행 한 혐의로 구속 기소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