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박 대통령, 전통시장 방문…활성화 지원 약속
입력 2015.02.10 (21:25) 수정 2015.02.10 (22:06)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설을 앞두고 박근혜 대통령이 전통시장을 방문해 서민경기를 살폈습니다.

전통시장이 명품시장으로 거듭나도록 지원을 늘리겠다고 말했습니다.

송창언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박근혜 대통령이 2년전 당선인 시절 방문했던 소규모 전통시장을 오늘 다시 찾았습니다.

인근 대기업 마켓이 시장물건과 겹치는 제품을 철수시키는 등 대기업과 전통시장의 대표적 상생 사례로 꼽히는 곳입니다.

<녹취> 진병호(전국상인연합회장) : "마켓에서 1차 식품을 철수하니까 여기서 많이 구매를 합니다."

<녹취> 박 대통령 : "자발적으로 이렇게 이렇게..."

전통시장 상품권으로 제수용품을 직접 사면서 설 경기도 살폈습니다.

<녹취> 박 대통령 : "대목을 좀 느끼시나요?"

<녹취> 상인 : "아직은 별로 안 느끼는데 이번 주에 느낄 것 같아요."

상인회장들과 간담회에선 전통시장 활성화를 약속했습니다.

<녹취> 박 대통령 : "저는 어떻게 해서든지 전통시장이 살아야 된다,전통시장을 더 획기적으로 돕기 위해서 예산도 많이 올해 배정을 했습니다."

<녹취> 한승주(전남 상인연합회장) : "신도시에는 대형 유통점만 들어옵니다. 그러면서 시장은 계속 죽어갑니다.신도시 들어오면 시장을 만들게 해 주면 좋겠습니다."

박 대통령은 전통시장에 태블릿 PC를 활용하는 점포가 늘고 있다며 ICT 기술과 문화,디자인 등이 접목된 명품 시장을 만들어 나가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KBS 뉴스 송창언입니다.
  • 박 대통령, 전통시장 방문…활성화 지원 약속
    • 입력 2015-02-10 21:27:08
    • 수정2015-02-10 22:06:50
    뉴스 9
<앵커 멘트>

설을 앞두고 박근혜 대통령이 전통시장을 방문해 서민경기를 살폈습니다.

전통시장이 명품시장으로 거듭나도록 지원을 늘리겠다고 말했습니다.

송창언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박근혜 대통령이 2년전 당선인 시절 방문했던 소규모 전통시장을 오늘 다시 찾았습니다.

인근 대기업 마켓이 시장물건과 겹치는 제품을 철수시키는 등 대기업과 전통시장의 대표적 상생 사례로 꼽히는 곳입니다.

<녹취> 진병호(전국상인연합회장) : "마켓에서 1차 식품을 철수하니까 여기서 많이 구매를 합니다."

<녹취> 박 대통령 : "자발적으로 이렇게 이렇게..."

전통시장 상품권으로 제수용품을 직접 사면서 설 경기도 살폈습니다.

<녹취> 박 대통령 : "대목을 좀 느끼시나요?"

<녹취> 상인 : "아직은 별로 안 느끼는데 이번 주에 느낄 것 같아요."

상인회장들과 간담회에선 전통시장 활성화를 약속했습니다.

<녹취> 박 대통령 : "저는 어떻게 해서든지 전통시장이 살아야 된다,전통시장을 더 획기적으로 돕기 위해서 예산도 많이 올해 배정을 했습니다."

<녹취> 한승주(전남 상인연합회장) : "신도시에는 대형 유통점만 들어옵니다. 그러면서 시장은 계속 죽어갑니다.신도시 들어오면 시장을 만들게 해 주면 좋겠습니다."

박 대통령은 전통시장에 태블릿 PC를 활용하는 점포가 늘고 있다며 ICT 기술과 문화,디자인 등이 접목된 명품 시장을 만들어 나가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KBS 뉴스 송창언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