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야당, 병역 등 파상 공세…차남 재산 공개 예정
입력 2015.02.11 (06:02) 수정 2015.02.11 (14:01)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야당은 또 병역 등 다른 의혹들에 대해서도 파상 공세를 벌였고. 여당과 이완구 총리 후보자는 방어와 해명에 주력했습니다.

여야는 오늘 증인과 참고인을 출석시켜 이틀째 청문회를 이어갑니다.

최영은 기자입니다.

<리포트>

야당은 이완구 후보자가 당초 주장한 대전이 아니라 고향에서 보충역 판정을 받았다며 신검 과정에 의혹을 제기했고, 이 후보자는 신체 부위에 문제가 있어 몇 년 전에도 같은 검사를 했다고 해명했습니다.

<녹취> 진성준(새정치민주연합 의원) : "행정고시에 합격하고 고향인 홍성에 사무관으로 와서 그 홍성의 병무청에 가서 신체검사를 받으니까 그런 지위와 배경이 작용했지 않았느냐..."

<녹취> 이완구(국무총리 후보자) : "40년 된 상황이기 때문에 제가 기억은 정확하게 못하겠습니다만은 제가 나이 60살 돼서 같은 부위 엑스레이를 찍을 리가 있겠습니까?"

야당의 공세에 여당은 정책 검증에 주력하며 이 후보자를 적극 방어했습니다.

<녹취> 윤영석(새누리당 의원) : "오랜 공직 생활 과정 중에 단 한 건의 어떤 부정이나 비리가 없었던 걸로 확인했습니다."

<녹취> 이장우(새누리당 의원) : "제가 평소 정치하면서 닮고 싶은 정치 지도자하면 이완구 후보자였습니다."

이 후보자는 '황제 특강' 의혹에 대해서는 외국인 학생 유치에 기여했다며 강의가 전부는 아니라고 설명했고, 그동안 고지를 거부해 온 차남의 재산 내역을 오늘 오전 중 공개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총리가 되면 장관 제청과 해임 건의권을 확실히 행사하겠다며 책임총리에 대한 의지를 재차 피력하기도 했습니다.

청문회 이틀째인 오늘은 증인과 참고인 18명이 출석합니다.

KBS 뉴스 최영은입니다.
  • 야당, 병역 등 파상 공세…차남 재산 공개 예정
    • 입력 2015-02-11 06:04:44
    • 수정2015-02-11 14:01:08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야당은 또 병역 등 다른 의혹들에 대해서도 파상 공세를 벌였고. 여당과 이완구 총리 후보자는 방어와 해명에 주력했습니다.

여야는 오늘 증인과 참고인을 출석시켜 이틀째 청문회를 이어갑니다.

최영은 기자입니다.

<리포트>

야당은 이완구 후보자가 당초 주장한 대전이 아니라 고향에서 보충역 판정을 받았다며 신검 과정에 의혹을 제기했고, 이 후보자는 신체 부위에 문제가 있어 몇 년 전에도 같은 검사를 했다고 해명했습니다.

<녹취> 진성준(새정치민주연합 의원) : "행정고시에 합격하고 고향인 홍성에 사무관으로 와서 그 홍성의 병무청에 가서 신체검사를 받으니까 그런 지위와 배경이 작용했지 않았느냐..."

<녹취> 이완구(국무총리 후보자) : "40년 된 상황이기 때문에 제가 기억은 정확하게 못하겠습니다만은 제가 나이 60살 돼서 같은 부위 엑스레이를 찍을 리가 있겠습니까?"

야당의 공세에 여당은 정책 검증에 주력하며 이 후보자를 적극 방어했습니다.

<녹취> 윤영석(새누리당 의원) : "오랜 공직 생활 과정 중에 단 한 건의 어떤 부정이나 비리가 없었던 걸로 확인했습니다."

<녹취> 이장우(새누리당 의원) : "제가 평소 정치하면서 닮고 싶은 정치 지도자하면 이완구 후보자였습니다."

이 후보자는 '황제 특강' 의혹에 대해서는 외국인 학생 유치에 기여했다며 강의가 전부는 아니라고 설명했고, 그동안 고지를 거부해 온 차남의 재산 내역을 오늘 오전 중 공개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총리가 되면 장관 제청과 해임 건의권을 확실히 행사하겠다며 책임총리에 대한 의지를 재차 피력하기도 했습니다.

청문회 이틀째인 오늘은 증인과 참고인 18명이 출석합니다.

KBS 뉴스 최영은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