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연예] ‘연애의 온도’ 노덕 감독 차기작, 조정석-이하나-이미숙 캐스팅 확정
입력 2015.02.11 (14:08) 방송·연예
'연애의 온도' 노덕 감독의 차기작 <저널리스트(가제)>가 조정석, 이하나, 이미숙, 김의성, 배성우, [미생] ‘대리 열풍’의 주역 김대명, 태인호까지 탄탄한 연기력을 갖춘 실력파 배우들의 캐스팅을 확정했다.

영화 <저널리스트(가제)>는 연쇄살인 사건에 관한 우연한 제보를 얻게 된 사회부 기자 '허무혁'이 사상 초유의 오보사태에 휘말리고, 점입가경의 치열한 보도 경쟁 속 실제 살인사건을 맞닥뜨리게 되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저널리스트(가제)>는 186만 관객을 동원한 '연애의 온도'를 통해 일상 속 남녀의 연애와 이별을 리얼하면서도 디테일한 연출로 그려내 새로운 여성 감독의 탄생을 알렸던 노덕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또한, '관상'의 한재림 감독이 제작으로 참여해 더욱 기대를 높인다.

<건축학개론>, <관상>, <나의 사랑 나의 신부> 등 탄탄한 연기력과 친근한 매력으로 흥행력을 입증해 온 조정석은 직장에서도, 아내에게도 해고될 위기에 놓였으나 특종 기사 한 건으로 승승장구하게 되는 보도국 사회부 기자 ‘허무혁’ 역을 맡았다.
밀리면 끝장인 치열한 특종의 세계, 어떻게든 살아남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허무혁'으로 분한 조정석은 저돌적이면서도 특유의 소탈함과 인간미를 갖춘 새로운 모습으로 변신, 극을 팽팽하게 이끌 예정이다.

그리고 <알투비 : 리턴투베이스>, tvN 드라마 <고교처세왕>의 이하나가 ‘허무혁’의 아내 ‘수진’ 역을 맡아 조정석과 호흡을 맞춘다.

<정사>, <여배우들>을 비롯해 최근 드라마 <장미빛 연인들> 등에서 변치 않는 연기력과 외모로 왕성한 활동을 이어오고 있는 이미숙은 보도국을 책임지는 냉철한 비즈니스우먼 ‘백국장’ 역을 맡았다. 또한, 지적이고 묵직한 카리스마의 김의성이 ‘백국장’의 오른팔 ‘문이사’ 역에, 매 작품 잊을 수 없는 명품 연기를 선보여온 대세 배우 배성우가 살인사건 수사를 지휘하는 ‘오반장’ 역에 캐스팅되어 극에 긴장감을 불어넣는다.

그리고 tvN 드라마 <미생>을 통해 화제를 불러일으킨 김대명이 사건 해결의 단서를 제공하는 ‘용감한 시민’ 역으로, 태인호가 ‘허무혁’의 상사 보도국 ‘유팀장’ 역으로 합류하여 풍성한 캐스팅 라인을 완성했다.

<연애의 온도> 노덕 감독과 <관상>의 한재림 감독 등 충무로의 젊은 제작진과 실력파 배우들이 뭉친 <저널리스트(가제)>는 특종을 둘러싼 치열한 경쟁이 벌어지는 언론 현장과 살인사건이라는 흥미로운 소재가 결합한 신선한 재미로 관객들을 찾아갈 것이다. 주요 캐스팅을 마치고 촬영 준비 중인 <저널리스트(가제)>는 2월 크랭크인 예정이다.
  • [연예] ‘연애의 온도’ 노덕 감독 차기작, 조정석-이하나-이미숙 캐스팅 확정
    • 입력 2015-02-11 14:08:22
    방송·연예
'연애의 온도' 노덕 감독의 차기작 <저널리스트(가제)>가 조정석, 이하나, 이미숙, 김의성, 배성우, [미생] ‘대리 열풍’의 주역 김대명, 태인호까지 탄탄한 연기력을 갖춘 실력파 배우들의 캐스팅을 확정했다.

영화 <저널리스트(가제)>는 연쇄살인 사건에 관한 우연한 제보를 얻게 된 사회부 기자 '허무혁'이 사상 초유의 오보사태에 휘말리고, 점입가경의 치열한 보도 경쟁 속 실제 살인사건을 맞닥뜨리게 되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저널리스트(가제)>는 186만 관객을 동원한 '연애의 온도'를 통해 일상 속 남녀의 연애와 이별을 리얼하면서도 디테일한 연출로 그려내 새로운 여성 감독의 탄생을 알렸던 노덕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또한, '관상'의 한재림 감독이 제작으로 참여해 더욱 기대를 높인다.

<건축학개론>, <관상>, <나의 사랑 나의 신부> 등 탄탄한 연기력과 친근한 매력으로 흥행력을 입증해 온 조정석은 직장에서도, 아내에게도 해고될 위기에 놓였으나 특종 기사 한 건으로 승승장구하게 되는 보도국 사회부 기자 ‘허무혁’ 역을 맡았다.
밀리면 끝장인 치열한 특종의 세계, 어떻게든 살아남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허무혁'으로 분한 조정석은 저돌적이면서도 특유의 소탈함과 인간미를 갖춘 새로운 모습으로 변신, 극을 팽팽하게 이끌 예정이다.

그리고 <알투비 : 리턴투베이스>, tvN 드라마 <고교처세왕>의 이하나가 ‘허무혁’의 아내 ‘수진’ 역을 맡아 조정석과 호흡을 맞춘다.

<정사>, <여배우들>을 비롯해 최근 드라마 <장미빛 연인들> 등에서 변치 않는 연기력과 외모로 왕성한 활동을 이어오고 있는 이미숙은 보도국을 책임지는 냉철한 비즈니스우먼 ‘백국장’ 역을 맡았다. 또한, 지적이고 묵직한 카리스마의 김의성이 ‘백국장’의 오른팔 ‘문이사’ 역에, 매 작품 잊을 수 없는 명품 연기를 선보여온 대세 배우 배성우가 살인사건 수사를 지휘하는 ‘오반장’ 역에 캐스팅되어 극에 긴장감을 불어넣는다.

그리고 tvN 드라마 <미생>을 통해 화제를 불러일으킨 김대명이 사건 해결의 단서를 제공하는 ‘용감한 시민’ 역으로, 태인호가 ‘허무혁’의 상사 보도국 ‘유팀장’ 역으로 합류하여 풍성한 캐스팅 라인을 완성했다.

<연애의 온도> 노덕 감독과 <관상>의 한재림 감독 등 충무로의 젊은 제작진과 실력파 배우들이 뭉친 <저널리스트(가제)>는 특종을 둘러싼 치열한 경쟁이 벌어지는 언론 현장과 살인사건이라는 흥미로운 소재가 결합한 신선한 재미로 관객들을 찾아갈 것이다. 주요 캐스팅을 마치고 촬영 준비 중인 <저널리스트(가제)>는 2월 크랭크인 예정이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