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KBS 여기자를 기절시킨 공포의 ○○훈련?
입력 2015.02.11 (18:16) 수정 2015.02.12 (10:42) Go!현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2월, 대한민국 공군이 역대 최대 규모의 전투 비행 훈련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올해로 8년째 이어지는 이 전투 비행훈련 과정에는 전투기 조종사가 되고자 입교한 공군 장교들의 교육도 포함됩니다.

여러 훈련 중 압권은 바로 비행환경 적응 훈련의 하나인 G-test 훈련입니다.

G-test 훈련이란 조종사가 받는 훈련 중 하나로 중력 가속도 6G를 20초 동안 견디는 훈련입니다.

첫 단계에선 웬만큼 단련된 장병도 기절한다는 공포의 훈련인데요.

이 훈련에 KBS 정치외교부 서지영 기자가 직접 참가해보기로 했습니다.

탑승 전 '크흐' 소리를 내는 특수 호흡법을 연습합니다. 중력 부하가 과도해지면 산소가 뇌까지 전달되지 않아 기절을 하고 마는데요. 그렇기 때문에 3초에 한번씩 이 특수호흡법으로 재빨리 최소한의 산소를 확보해야 합니다.

긴장된 표정으로 훈련장비에 올라탄 서기자, 굉음을 내며 장비가 돌기 시작하자 얼굴이 짓이겨지고 엄청난 압력이 쏟아집니다.

첫 시도는 3초 만에 기절, 다행히 장비가 멈추자 곧바로 깨어났는데요.

이윽고 2번째 시도, 이번에도 10여 초가 지나자 기절하고 맙니다.

그러나 꿋꿋이 3번째 도전, 마침내 20초를 버텨내며 성공합니다.

  • KBS 여기자를 기절시킨 공포의 ○○훈련?
    • 입력 2015-02-11 18:16:47
    • 수정2015-02-12 10:42:42
    Go!현장
2월, 대한민국 공군이 역대 최대 규모의 전투 비행 훈련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올해로 8년째 이어지는 이 전투 비행훈련 과정에는 전투기 조종사가 되고자 입교한 공군 장교들의 교육도 포함됩니다.

여러 훈련 중 압권은 바로 비행환경 적응 훈련의 하나인 G-test 훈련입니다.

G-test 훈련이란 조종사가 받는 훈련 중 하나로 중력 가속도 6G를 20초 동안 견디는 훈련입니다.

첫 단계에선 웬만큼 단련된 장병도 기절한다는 공포의 훈련인데요.

이 훈련에 KBS 정치외교부 서지영 기자가 직접 참가해보기로 했습니다.

탑승 전 '크흐' 소리를 내는 특수 호흡법을 연습합니다. 중력 부하가 과도해지면 산소가 뇌까지 전달되지 않아 기절을 하고 마는데요. 그렇기 때문에 3초에 한번씩 이 특수호흡법으로 재빨리 최소한의 산소를 확보해야 합니다.

긴장된 표정으로 훈련장비에 올라탄 서기자, 굉음을 내며 장비가 돌기 시작하자 얼굴이 짓이겨지고 엄청난 압력이 쏟아집니다.

첫 시도는 3초 만에 기절, 다행히 장비가 멈추자 곧바로 깨어났는데요.

이윽고 2번째 시도, 이번에도 10여 초가 지나자 기절하고 맙니다.

그러나 꿋꿋이 3번째 도전, 마침내 20초를 버텨내며 성공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