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일본 건국기념일 맞아 개헌·호헌 세력 목소리 높여
입력 2015.02.11 (21:15) 수정 2015.02.11 (22:04) 국제
일본 건국 기념의 날을 맞아 헌법 개정에 찬성하는 세력과 반대하는 세력이 오늘 각각 도쿄 도내에서 집회를 열었습니다.

도쿄 시부야의 메이지진구 회관에서 열린 건국기념의 날 행사에 자리한 약 천명의 참석자들은 "전후 체제로부터의 탈피를 위한 헌법 개정 움직임에 속도를 내고, 찬성하는 사람을 확대하는 국민운동을 추진할 것"이라는 내용의 결의를 채택했습니다.

반면, 도쿄 주오구에서 열린 건국기념의 날 반대 집회에는 학자, 교사 등 약 400명이 참석해 "우리는 전쟁의 참화를 되풀이하지 않기 위해 평화주의 등을 명기한 헌법과 함께 걸어왔다"며 "역사를 직시하고, 헌법의 힘으로 평화로운 아시아를 추구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 일본 건국기념일 맞아 개헌·호헌 세력 목소리 높여
    • 입력 2015-02-11 21:15:57
    • 수정2015-02-11 22:04:41
    국제
일본 건국 기념의 날을 맞아 헌법 개정에 찬성하는 세력과 반대하는 세력이 오늘 각각 도쿄 도내에서 집회를 열었습니다.

도쿄 시부야의 메이지진구 회관에서 열린 건국기념의 날 행사에 자리한 약 천명의 참석자들은 "전후 체제로부터의 탈피를 위한 헌법 개정 움직임에 속도를 내고, 찬성하는 사람을 확대하는 국민운동을 추진할 것"이라는 내용의 결의를 채택했습니다.

반면, 도쿄 주오구에서 열린 건국기념의 날 반대 집회에는 학자, 교사 등 약 400명이 참석해 "우리는 전쟁의 참화를 되풀이하지 않기 위해 평화주의 등을 명기한 헌법과 함께 걸어왔다"며 "역사를 직시하고, 헌법의 힘으로 평화로운 아시아를 추구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