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드레스덴 폭격 70년…독일 대통령 나치 과거사도 되새겨
입력 2015.02.14 (03:46) 국제

독일 '드레스덴 폭격' 70년을 맞아 요아힘 가우크 독일 대통령이 또다시 나치 과거사를 되새겼습니다.

가우크 대통령은 현지시각 13일 드레스덴에서 열린 기념식에서, 우리는 누가 살인적 전쟁을 시작했는지 너무나 잘 안다면서, 오늘 독일 희생자를 기리고 있지만 독일의 호전성이 부른 희생자들 역시 결코 잊을 수 없다고 말했습니다.

가우크 대통령은 이와 함께 나치 폭격으로 네덜란드 로테르담과 옛 소련 레닌그라드 등에서 희생된 민간인들의 넋도 위로했습니다.

2차 세계대전 당시 1945년 2월 13일부터 15일까지 영국과 미국은 나치 독일의 드레스덴에 폭격을 감행해 2만 5천 명이 숨졌습니다.
  • 드레스덴 폭격 70년…독일 대통령 나치 과거사도 되새겨
    • 입력 2015-02-14 03:46:46
    국제

독일 '드레스덴 폭격' 70년을 맞아 요아힘 가우크 독일 대통령이 또다시 나치 과거사를 되새겼습니다.

가우크 대통령은 현지시각 13일 드레스덴에서 열린 기념식에서, 우리는 누가 살인적 전쟁을 시작했는지 너무나 잘 안다면서, 오늘 독일 희생자를 기리고 있지만 독일의 호전성이 부른 희생자들 역시 결코 잊을 수 없다고 말했습니다.

가우크 대통령은 이와 함께 나치 폭격으로 네덜란드 로테르담과 옛 소련 레닌그라드 등에서 희생된 민간인들의 넋도 위로했습니다.

2차 세계대전 당시 1945년 2월 13일부터 15일까지 영국과 미국은 나치 독일의 드레스덴에 폭격을 감행해 2만 5천 명이 숨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