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미국민 66%, IS 격퇴전 미군 지상군 투입 찬성”
입력 2015.02.14 (08:34) 수정 2015.02.14 (11:20) 국제
미국 국민 3분의 2가량이 이슬람 무장세력인 IS를 격퇴하기 위해 지상군을 파견하는 데 찬성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미국 NBC 방송과 메리스트대학의 여론조사를 보면 의회 상·하원이 오바마 대통령이 요청한 무력사용권 승인안에 찬성해야 한다는 응답자가 54%였습니다.

IS를 격퇴하려면 지상군이 필요하다는 데 전체 응답자의 66%가 공감한 가운데 26%는 대규모 파병을, 40%는 제한적 소규모 파병을 지지했습니다.

이번 조사는 오바마 대통령의 요청 직후인 11일과 12일 미국 전역의 성인 603명을 상대로 실시했으며 오차범위는 ±4.0%포인트입니다.
  • “미국민 66%, IS 격퇴전 미군 지상군 투입 찬성”
    • 입력 2015-02-14 08:34:41
    • 수정2015-02-14 11:20:10
    국제
미국 국민 3분의 2가량이 이슬람 무장세력인 IS를 격퇴하기 위해 지상군을 파견하는 데 찬성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미국 NBC 방송과 메리스트대학의 여론조사를 보면 의회 상·하원이 오바마 대통령이 요청한 무력사용권 승인안에 찬성해야 한다는 응답자가 54%였습니다.

IS를 격퇴하려면 지상군이 필요하다는 데 전체 응답자의 66%가 공감한 가운데 26%는 대규모 파병을, 40%는 제한적 소규모 파병을 지지했습니다.

이번 조사는 오바마 대통령의 요청 직후인 11일과 12일 미국 전역의 성인 603명을 상대로 실시했으며 오차범위는 ±4.0%포인트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