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첫 양성애자 미 주지사 탄생…사퇴한 오리건 지사 승계
입력 2015.02.14 (09:19) 국제
미국 최초로 공개적 양성애자 정치인이 주지사에 오릅니다.

케이트 브라운 오리건주 국무장관은 존 키츠하버 현 주지사가 사직함에 따라 그 직위를 오는 18일 승계합니다.

브라운 주 국무장관은 15년 전 남편 댄 리틀과 결혼해 지금까지 결혼 생활을 이어 오고 있으나, 본인의 성적 성향이 양성애자임을 오래 전부터 밝혀 왔습니다.

이에 따라 브라운은 2년 전 양성애자로서는 최초로 연방의원에 취임한 커스턴 시네마 연방하원의원을 제치고 양성애자 가운데 미국 의전 서열상 최고위 공직자가 될 예정입니다.
  • 첫 양성애자 미 주지사 탄생…사퇴한 오리건 지사 승계
    • 입력 2015-02-14 09:19:51
    국제
미국 최초로 공개적 양성애자 정치인이 주지사에 오릅니다.

케이트 브라운 오리건주 국무장관은 존 키츠하버 현 주지사가 사직함에 따라 그 직위를 오는 18일 승계합니다.

브라운 주 국무장관은 15년 전 남편 댄 리틀과 결혼해 지금까지 결혼 생활을 이어 오고 있으나, 본인의 성적 성향이 양성애자임을 오래 전부터 밝혀 왔습니다.

이에 따라 브라운은 2년 전 양성애자로서는 최초로 연방의원에 취임한 커스턴 시네마 연방하원의원을 제치고 양성애자 가운데 미국 의전 서열상 최고위 공직자가 될 예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