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오늘, 대체로 맑고 포근…주말엔 전국 ‘겨울비’
입력 2015.02.19 (07:02) 수정 2015.02.19 (09:04)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설날인 오늘 낮부터는 전국에 모처럼 맑은 하늘이 드러나겠습니다.

내일까지는 대체로 무난한 날씨가 이어지겠지만 주말에는 또 한 차례 겨울비가 내려 귀경길에 불편을 줄 것으로 보입니다.

이정훈 기자입니다.

<리포트>

연휴 전부터 내리기 시작한 동해안 지역의 눈이 나흘째 계속되고 있습니다.

기상청은 동풍의 영향으로 강원 영동과 경북 동해안에 눈이 조금 더 내린 뒤 점차 갤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낮부터는 전국이 맑은 날씨를 되찾겠고, 한낮에는 비교적 포근하겠습니다.

낮 기온은 어제보다 3~4도 가량 높아져 평년 수준을 회복하겠습니다.

내일까지는 맑고 포근한 가운데 무난한 날씨가 이어지겠습니다.

그러나 연휴 막바지 주말엔 또 한 차례 겨울비가 예상됩니다.

기상청은 토요일 오후에 서쪽 지역부터 비가 시작돼 일요일 오전까지 전국에 비가 내릴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강원 산간엔 눈이 또 내릴 가능성이 있어 귀경길에도 주의가 필요합니다.

거세게 일던 바다의 물결은 서해부터 점차 낮아지겠지만 동해상에선 오늘도 최고 5미터로 거세게 일겠습니다.

또 주말엔 다시 전 해상에서 물결이 높아질 것으로 보여 섬 지역에서 돌아오는 귀경길에도 불편이 예상됩니다.

KBS 뉴스 이정훈입니다.
  • 오늘, 대체로 맑고 포근…주말엔 전국 ‘겨울비’
    • 입력 2015-02-19 07:04:06
    • 수정2015-02-19 09:04:37
    뉴스광장
<앵커 멘트>

설날인 오늘 낮부터는 전국에 모처럼 맑은 하늘이 드러나겠습니다.

내일까지는 대체로 무난한 날씨가 이어지겠지만 주말에는 또 한 차례 겨울비가 내려 귀경길에 불편을 줄 것으로 보입니다.

이정훈 기자입니다.

<리포트>

연휴 전부터 내리기 시작한 동해안 지역의 눈이 나흘째 계속되고 있습니다.

기상청은 동풍의 영향으로 강원 영동과 경북 동해안에 눈이 조금 더 내린 뒤 점차 갤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낮부터는 전국이 맑은 날씨를 되찾겠고, 한낮에는 비교적 포근하겠습니다.

낮 기온은 어제보다 3~4도 가량 높아져 평년 수준을 회복하겠습니다.

내일까지는 맑고 포근한 가운데 무난한 날씨가 이어지겠습니다.

그러나 연휴 막바지 주말엔 또 한 차례 겨울비가 예상됩니다.

기상청은 토요일 오후에 서쪽 지역부터 비가 시작돼 일요일 오전까지 전국에 비가 내릴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강원 산간엔 눈이 또 내릴 가능성이 있어 귀경길에도 주의가 필요합니다.

거세게 일던 바다의 물결은 서해부터 점차 낮아지겠지만 동해상에선 오늘도 최고 5미터로 거세게 일겠습니다.

또 주말엔 다시 전 해상에서 물결이 높아질 것으로 보여 섬 지역에서 돌아오는 귀경길에도 불편이 예상됩니다.

KBS 뉴스 이정훈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