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일찍 왔다간 한파…한랭질환자 지난 겨울의 1.6배
입력 2015.02.19 (14:38) 사회
일찍 찾아온 한파 탓에 이번 겨울들어 저체온증, 동상 등 한랭질환자의 수가 지난해보다 크게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질병관리본부는 지난해 12월부터 최근까지 434명의 한랭질환자가 발생했고, 12명이 숨졌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지난해 12월부터 2월까지 발생한 한랭질환자 264명과 비교하면 60% 이상 증가한 수치입니다.

한랭질환자 중에서는 저제온증이 368명으로 가장 많았고, 동상 등이 그 뒤를 이었습니다.

또 연령대별로는 5, 60대에서 160명의 환자가 발생하는 등 65세 이상 노인이 전체 환자의 35.5%였습니다.
  • 일찍 왔다간 한파…한랭질환자 지난 겨울의 1.6배
    • 입력 2015-02-19 14:38:33
    사회
일찍 찾아온 한파 탓에 이번 겨울들어 저체온증, 동상 등 한랭질환자의 수가 지난해보다 크게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질병관리본부는 지난해 12월부터 최근까지 434명의 한랭질환자가 발생했고, 12명이 숨졌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지난해 12월부터 2월까지 발생한 한랭질환자 264명과 비교하면 60% 이상 증가한 수치입니다.

한랭질환자 중에서는 저제온증이 368명으로 가장 많았고, 동상 등이 그 뒤를 이었습니다.

또 연령대별로는 5, 60대에서 160명의 환자가 발생하는 등 65세 이상 노인이 전체 환자의 35.5%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