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미·이란, 제네바서 이틀간 핵협상
입력 2015.02.20 (02:27) 국제
미국과 이란이 오는 22일 스위스 제네바에서 핵 협상을 시작합니다.

이틀간 진행되는 이번 협상에는 존 케리 미국 국무장관과 무함마드 자바드 자리프 이란 외무장관이 참석합니다.

미국 국무부는 미국과 이란의 양자 간 협의는 기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이사국과 독일 등 6개 국가와 이란이 논의하던 핵협상의 연장선상에서 이뤄지는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자리프 장관과 케리 장관은 앞서 이달 초 독일 뮌헨에서 만나 핵 협상 시한의 재연장에는 반대한다는 입장을 표명했습니다.
  • 미·이란, 제네바서 이틀간 핵협상
    • 입력 2015-02-20 02:27:44
    국제
미국과 이란이 오는 22일 스위스 제네바에서 핵 협상을 시작합니다.

이틀간 진행되는 이번 협상에는 존 케리 미국 국무장관과 무함마드 자바드 자리프 이란 외무장관이 참석합니다.

미국 국무부는 미국과 이란의 양자 간 협의는 기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이사국과 독일 등 6개 국가와 이란이 논의하던 핵협상의 연장선상에서 이뤄지는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자리프 장관과 케리 장관은 앞서 이달 초 독일 뮌헨에서 만나 핵 협상 시한의 재연장에는 반대한다는 입장을 표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