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에볼라 바이러스’ 확산 비상
WHO, ‘에볼라 15분 진단법’ 사용 승인
입력 2015.02.20 (22:54) 수정 2015.02.20 (23:07) 국제
세계보건기구, WHO가 에볼라 바이러스 감염 여부를 15분 만에 알 수 있는 새 진단법의 사용을 승인했다고 영국 BBC가 보도했습니다.

코르제닉스라는 미 제약회사가 개발한 이 혈액 진단 테스트는 최대 24시간이 필요한 현행 검사에 비해 검사 결과 확인과 격리, 치료에 이르는 시간을 크게 줄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됩니다.

또 사용에 전기가 필요하지 않아 아프리카 오지나 공항 등에서 감염 의심자를 진단할 수 있다는 점도 장점으로 꼽히고 있습니다.

외신들은 이 진단법이 이용되면 그간 9천 380여 명의 목숨을 앗아간 에볼라 추가 감염 환자를 대폭 줄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습니다.
  • WHO, ‘에볼라 15분 진단법’ 사용 승인
    • 입력 2015-02-20 22:54:24
    • 수정2015-02-20 23:07:27
    국제
세계보건기구, WHO가 에볼라 바이러스 감염 여부를 15분 만에 알 수 있는 새 진단법의 사용을 승인했다고 영국 BBC가 보도했습니다.

코르제닉스라는 미 제약회사가 개발한 이 혈액 진단 테스트는 최대 24시간이 필요한 현행 검사에 비해 검사 결과 확인과 격리, 치료에 이르는 시간을 크게 줄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됩니다.

또 사용에 전기가 필요하지 않아 아프리카 오지나 공항 등에서 감염 의심자를 진단할 수 있다는 점도 장점으로 꼽히고 있습니다.

외신들은 이 진단법이 이용되면 그간 9천 380여 명의 목숨을 앗아간 에볼라 추가 감염 환자를 대폭 줄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