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인도네시아, 4월 반둥회의에 북 김정은 공식 초청
입력 2015.02.22 (10:03) 정치
인도네시아가 반둥회의 개최 60주년 기념 행사에 북한 김정은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을 공식 초청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정부 관계자는 인도네시아가 이 회의에 북한의 헌법상 수반인 김영남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과 함께 실질적인 북한 최고지도자인 김정은도 초청했다고 전했습니다.

인도네시아는 또 박근혜 대통령의 참석도 공식 요청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1955년 인도네시아 반둥에서 열린 반둥회의는 비동맹운동의 시발점으로 평가되고 있으며, 인도네시아는 이를 기념해 4월 말에 60주년 기념행사를 열 계획입니다.

북한 김일성은 1965년 반둥회의 10주년 기념행사에 참석했고 당시 김정일이 이를 수행한 바 있습니다.

또 2005년에 열린 50주년 행사에는 북한에서 김영남이 참석했으며, 당시 우리측에서는 이해찬 국무총리가 참석해 6자회담 등 현안을 북한과 논의하기도 했습니다.
  • 인도네시아, 4월 반둥회의에 북 김정은 공식 초청
    • 입력 2015-02-22 10:03:54
    정치
인도네시아가 반둥회의 개최 60주년 기념 행사에 북한 김정은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을 공식 초청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정부 관계자는 인도네시아가 이 회의에 북한의 헌법상 수반인 김영남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과 함께 실질적인 북한 최고지도자인 김정은도 초청했다고 전했습니다.

인도네시아는 또 박근혜 대통령의 참석도 공식 요청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1955년 인도네시아 반둥에서 열린 반둥회의는 비동맹운동의 시발점으로 평가되고 있으며, 인도네시아는 이를 기념해 4월 말에 60주년 기념행사를 열 계획입니다.

북한 김일성은 1965년 반둥회의 10주년 기념행사에 참석했고 당시 김정일이 이를 수행한 바 있습니다.

또 2005년에 열린 50주년 행사에는 북한에서 김영남이 참석했으며, 당시 우리측에서는 이해찬 국무총리가 참석해 6자회담 등 현안을 북한과 논의하기도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