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바그다드서 이라크의 첫 여성 시장 탄생
입력 2015.02.22 (13:35) 국제
이라크 수도 바그다드에서 이라크 첫 여성 시장이 나왔습니다.

라페드 주부리 이라크 정부 대변인은 "하이데르 알아바디 총리가 전임인 나임 아붑 시장을 해고하고 제크라 알와크를 새 바그다드 시장에 임명했다"고 밝혔습니다.

신임 제크라 알와크 시장은 토목기사 출신으로 고등교육부 장관을 지냈습니다.

여성에 대한 차별과 폭력으로 인권 단체들의 비난을 받아온 이라크에서 알와크 신임 시장 임명은 획기적인 일로 평가됩니다.

지난해 유엔 보고서를 보면, 12세 이상 이라크 여성 중 최소 4분의 1이 문맹이며 14%만 사회에 진출했습니다.
  • 바그다드서 이라크의 첫 여성 시장 탄생
    • 입력 2015-02-22 13:35:58
    국제
이라크 수도 바그다드에서 이라크 첫 여성 시장이 나왔습니다.

라페드 주부리 이라크 정부 대변인은 "하이데르 알아바디 총리가 전임인 나임 아붑 시장을 해고하고 제크라 알와크를 새 바그다드 시장에 임명했다"고 밝혔습니다.

신임 제크라 알와크 시장은 토목기사 출신으로 고등교육부 장관을 지냈습니다.

여성에 대한 차별과 폭력으로 인권 단체들의 비난을 받아온 이라크에서 알와크 신임 시장 임명은 획기적인 일로 평가됩니다.

지난해 유엔 보고서를 보면, 12세 이상 이라크 여성 중 최소 4분의 1이 문맹이며 14%만 사회에 진출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