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야구 하고 싶은 ‘열성 관중(?)’
입력 2015.02.22 (16:30) 수정 2015.02.22 (16:33) 포토뉴스
야구 하고 싶은 ‘열성 관중(?)’

22일 일본 오키나와 현 우루마 시 이시카와 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스프링 캠프 LG 트윈스-SK 와이번스 연습 경기, LG 투수 봉중근이 관중석 상단에 홀로 앉아 경기를 지켜보고 있다.

김광현, 시즌 첫 실전
22일 일본 오키나와 현 우루마 시 이시카와 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스프링 캠프 LG 트윈스-SK 와이번스 연습 경기, SK 선발 투수 김광현이 역투하고 있다.
LG 에이스가 자란다
22일 일본 오키나와 현 우루마 시 이시카와 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스프링 캠프 LG 트윈스-SK 와이번스 연습 경기, LG 선발 투수 임지섭이 역투하고 있다.
박진만 ‘불러만 주세요’
22일 일본 오키나와 현 우루마 시 이시카와 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스프링 캠프 LG 트윈스-SK 와이번스 연습 경기, SK 박진만(오른쪽)이 불펜 앞에서 방망이를 들고 스트레칭을 하고 있다.
LG 새내기 포수, 패기의 슬라이딩
22일 일본 오키나와 현 우루마 시 이시카와 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스프링 캠프 LG 트윈스-SK 와이번스 연습 경기, LG 3루 주자 김재성이 홈 슬라이딩으로 선취점을 올리고 있다.
‘임지섭 좋았아’
22일 일본 오키나와 현 우루마 시 이시카와 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스프링 캠프 LG 트윈스-SK 와이번스 연습 경기, LG 선발 투수 임지섭이 SK 박정권을 삼진으로 잡은 뒤 팀 동료들의 환영을 받고 있다.
  • 야구 하고 싶은 ‘열성 관중(?)’
    • 입력 2015-02-22 16:30:02
    • 수정2015-02-22 16:33:03
    포토뉴스

22일 일본 오키나와 현 우루마 시 이시카와 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스프링 캠프 LG 트윈스-SK 와이번스 연습 경기, LG 투수 봉중근이 관중석 상단에 홀로 앉아 경기를 지켜보고 있다.

22일 일본 오키나와 현 우루마 시 이시카와 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스프링 캠프 LG 트윈스-SK 와이번스 연습 경기, LG 투수 봉중근이 관중석 상단에 홀로 앉아 경기를 지켜보고 있다.

22일 일본 오키나와 현 우루마 시 이시카와 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스프링 캠프 LG 트윈스-SK 와이번스 연습 경기, LG 투수 봉중근이 관중석 상단에 홀로 앉아 경기를 지켜보고 있다.

22일 일본 오키나와 현 우루마 시 이시카와 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스프링 캠프 LG 트윈스-SK 와이번스 연습 경기, LG 투수 봉중근이 관중석 상단에 홀로 앉아 경기를 지켜보고 있다.

22일 일본 오키나와 현 우루마 시 이시카와 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스프링 캠프 LG 트윈스-SK 와이번스 연습 경기, LG 투수 봉중근이 관중석 상단에 홀로 앉아 경기를 지켜보고 있다.

22일 일본 오키나와 현 우루마 시 이시카와 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스프링 캠프 LG 트윈스-SK 와이번스 연습 경기, LG 투수 봉중근이 관중석 상단에 홀로 앉아 경기를 지켜보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