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울 올해 첫 황사주의보 발령…실외활동 자제해야
입력 2015.02.22 (17:21) 사회
오늘 오후 5시를 기준으로 서울지역에 올해 첫 황사주의보가 내려짐에 따라, 서울시가 황사피해를 줄이기 위한 행동수칙을 내 놓았습니다.

서울시는 호흡기나 심혈관 질환이 있는 시민들이나 노약자, 어린이 등은 외출을 자제할 것을 당부했습니다.

실외활동을 할 경우 황사마스크나 방진마스크를 착용하는 것이 안전하고, 집에 돌아오면 손발과 얼굴을 깨끗하게 씻고 양치질을 하는 것이 좋습니다.

실내에 있을 경우도 창문은 닫아야 하고 야채와 과일은 흐르는 수돗물에 충분하게 씻은 뒤 섭취해야 합니다.

이번 황사는 어제와 그제 몽골 남부와 중국 북부에서 발원해 북서풍을 타고 한반도로 유입됐습니다.
  • 서울 올해 첫 황사주의보 발령…실외활동 자제해야
    • 입력 2015-02-22 17:21:23
    사회
오늘 오후 5시를 기준으로 서울지역에 올해 첫 황사주의보가 내려짐에 따라, 서울시가 황사피해를 줄이기 위한 행동수칙을 내 놓았습니다.

서울시는 호흡기나 심혈관 질환이 있는 시민들이나 노약자, 어린이 등은 외출을 자제할 것을 당부했습니다.

실외활동을 할 경우 황사마스크나 방진마스크를 착용하는 것이 안전하고, 집에 돌아오면 손발과 얼굴을 깨끗하게 씻고 양치질을 하는 것이 좋습니다.

실내에 있을 경우도 창문은 닫아야 하고 야채와 과일은 흐르는 수돗물에 충분하게 씻은 뒤 섭취해야 합니다.

이번 황사는 어제와 그제 몽골 남부와 중국 북부에서 발원해 북서풍을 타고 한반도로 유입됐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