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기성용, 역사적 5호골! ‘활동 범위 달라졌다’
입력 2015.02.22 (21:30) 수정 2015.02.22 (22:21)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프리미어리그 스완지시티의 기성용이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전에서 시즌 5호골을 터트렸습니다.

최근 부쩍 공격적인 성향을 보이는 기성용은 박지성의 한 시즌 정규리그 최다골과 동률을 이뤘습니다.

정충희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1대 0으로 뒤진 전반 30분, 기성용이 셸비의 크로스를 감각적인 동점골로 연결합니다.

기성용은 아내의 임신 소식을 알리는 세리머니를 펼쳤습니다.

후반 28분에는 기성용이 셸비에게 패스를 했고 셸비의 슈팅은 고미의 몸을 맞고 결승골로 연결됐습니다.

스완지는 처음으로 맨유에 한 시즌 2연승을 기록했고 기성용은 이 두경기에서 모두 골을 넣었습니다.

<인터뷰> 기성용 (스완지시티) : "제 골은 정말 중요했습니다. 역사를 만들자고 했는데 결국 이뤄냈습니다."

5골로 박지성의 정규리그 최다골과 어깨를 나란히 한 기성용은, 컵대회 등을 포함한 한 시즌 최다골인 8골에도 3골차로 다가섰습니다.

기성용은 최근 3경기 2골로 더욱 강한 공격 본능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수비형 미드필더지만 좌우 측면과 최전방까지, 최근 기성용의 공격적인 움직임이 특히 눈에 띕니다.

9골을 놓은 보니가 지난 1월 맨시티로 이적하면서 득점력을 갖춘 기성용의 공격 가담이 많아진 것으로 분석됩니다.

한편 독일 프로축구 손흥민과 지동원의 대결은 무승부로 끝났습니다.

둘 다 골을 넣지 못했고 종료 직전 아우크스부르크 골키퍼의 극적인 동점골이 인상적이었습니다.

KBS 뉴스 정충희입니다.
  • 기성용, 역사적 5호골! ‘활동 범위 달라졌다’
    • 입력 2015-02-22 21:32:01
    • 수정2015-02-22 22:21:50
    뉴스 9
<앵커 멘트>

프리미어리그 스완지시티의 기성용이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전에서 시즌 5호골을 터트렸습니다.

최근 부쩍 공격적인 성향을 보이는 기성용은 박지성의 한 시즌 정규리그 최다골과 동률을 이뤘습니다.

정충희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1대 0으로 뒤진 전반 30분, 기성용이 셸비의 크로스를 감각적인 동점골로 연결합니다.

기성용은 아내의 임신 소식을 알리는 세리머니를 펼쳤습니다.

후반 28분에는 기성용이 셸비에게 패스를 했고 셸비의 슈팅은 고미의 몸을 맞고 결승골로 연결됐습니다.

스완지는 처음으로 맨유에 한 시즌 2연승을 기록했고 기성용은 이 두경기에서 모두 골을 넣었습니다.

<인터뷰> 기성용 (스완지시티) : "제 골은 정말 중요했습니다. 역사를 만들자고 했는데 결국 이뤄냈습니다."

5골로 박지성의 정규리그 최다골과 어깨를 나란히 한 기성용은, 컵대회 등을 포함한 한 시즌 최다골인 8골에도 3골차로 다가섰습니다.

기성용은 최근 3경기 2골로 더욱 강한 공격 본능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수비형 미드필더지만 좌우 측면과 최전방까지, 최근 기성용의 공격적인 움직임이 특히 눈에 띕니다.

9골을 놓은 보니가 지난 1월 맨시티로 이적하면서 득점력을 갖춘 기성용의 공격 가담이 많아진 것으로 분석됩니다.

한편 독일 프로축구 손흥민과 지동원의 대결은 무승부로 끝났습니다.

둘 다 골을 넣지 못했고 종료 직전 아우크스부르크 골키퍼의 극적인 동점골이 인상적이었습니다.

KBS 뉴스 정충희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