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소말리아 알샤바브, 미국 등지서 쇼핑몰 테러 협박
입력 2015.02.22 (23:49) 수정 2015.02.23 (08:13) 국제
소말리아의 극단주의 무장단체 알샤바브가 미국과 영국, 프랑스, 캐나다의 쇼핑몰에서 테러를 벌이겠다고 협박했습니다.

CNN 등 미국 언론들은 현지 시간 22일 알샤바브가 복면을 쓴 조직원을 등장시켜 추종자들에게 쇼핑몰에서 테러를 벌이도록 부추기는 내용의 영상 메시지가 배포됐다고 전했습니다.

이 조직원은 미국·유대인 쇼핑센터를 상대로 무엇을 할 수 있을지 상상해보라면서 미국 몰 오브 아메리카, 캐나다 웨스트 애드먼턴몰, 영국 옥스퍼드 쇼핑거리 등을 언급했습니다.

미국 백악관 국가안보회의의 네드 프라이스 대변인은 "대중 안전과 국가 안보가 가장 중요한 일"이라며 연방수사국 등 사법기관들과 함께 테러방지 활동을 강화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제이 존슨 미국 국토안보부 장관은 CNN 인터뷰에서 "몰 오브 아메리카에 가려는 사람이 있다면 특별히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고 당부했습니다.
  • 소말리아 알샤바브, 미국 등지서 쇼핑몰 테러 협박
    • 입력 2015-02-22 23:49:20
    • 수정2015-02-23 08:13:22
    국제
소말리아의 극단주의 무장단체 알샤바브가 미국과 영국, 프랑스, 캐나다의 쇼핑몰에서 테러를 벌이겠다고 협박했습니다.

CNN 등 미국 언론들은 현지 시간 22일 알샤바브가 복면을 쓴 조직원을 등장시켜 추종자들에게 쇼핑몰에서 테러를 벌이도록 부추기는 내용의 영상 메시지가 배포됐다고 전했습니다.

이 조직원은 미국·유대인 쇼핑센터를 상대로 무엇을 할 수 있을지 상상해보라면서 미국 몰 오브 아메리카, 캐나다 웨스트 애드먼턴몰, 영국 옥스퍼드 쇼핑거리 등을 언급했습니다.

미국 백악관 국가안보회의의 네드 프라이스 대변인은 "대중 안전과 국가 안보가 가장 중요한 일"이라며 연방수사국 등 사법기관들과 함께 테러방지 활동을 강화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제이 존슨 미국 국토안보부 장관은 CNN 인터뷰에서 "몰 오브 아메리카에 가려는 사람이 있다면 특별히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고 당부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