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국민추천포상 수상자 ‘명예의 전당’ 구축한다
입력 2015.03.09 (06:36) 수정 2015.03.09 (07:26) 연합뉴스
숨은 '의인'을 국민이 추천하고 정부가 포상하는 국민추천포상 수상자를 헌액(獻額)하는 온라인 '명예의 전당'이 구축된다.

행정자치부는 역대 국민추천포상 수상자와 그 공로를 소개하는 명예의 전당을 정부상훈포털(www.sanghun.go.kr/) 내에 구축, 이르면 다음달 중에 운영을 시작한다고 9일 밝혔다.

국민추천포상은 기존 정부포상이 관 주도로 진행돼 국민 공감대가 부족하다는 판단에 따라 국민이 추천한 생활 주변의 숨은 의인을 포상하는 제도로, 지난 2011년 시작됐다.

봉사·기부를 꾸준히 실천한 공로를 포상하는 '나눔' 부문, 인명구조나 사회안전에 기여한 의인에게 수여하는 '안전' 부문, 역경을 극복해 희망과 용기를 전파한 주인공에게 수여하는 '희망' 부문에서 지난 4년간 훈·포장과 대통령·국무총리 표창 수상자 150명이 배출됐다.

'노량진 젓갈 할머니'로 더 유명한 기부 천사 유양선(82)씨, 한국에 파견된 후 60년간 지역사회를 섬긴 맥그린치(한국명 임피제·87) 신부 등이 잘 알려진 수상자들이다.

행자부는 이들의 자부심과 영예를 드높이고 국민 참여를 유도하기 위해 명예의 전당 웹사이트를 구축하고 있다.

국민추천포상 명예의 전당에는 역대 수상자, 공적, 관련 동영상, 백서 등을 실을 계획이다.

황기연 행자부 상훈담당관은 "명예의 전당 구축을 계기로 국민추천포상 수상자들의 공적이 더욱 널리 전파되고 영예도 높아지기를 기대한다"면서 국민추천포상이 활성화되도록 관심과 참여를 당부했다.

국민추천포상 후보는 자신을 제외한 누구나 추천할 수 있다.

정부는 매년 7월부터 이듬해 6월말까지 추천을 접수하고 심사를 거쳐 연말에 국민추천포상을 수여한다.
  • 국민추천포상 수상자 ‘명예의 전당’ 구축한다
    • 입력 2015-03-09 06:36:31
    • 수정2015-03-09 07:26:57
    연합뉴스
숨은 '의인'을 국민이 추천하고 정부가 포상하는 국민추천포상 수상자를 헌액(獻額)하는 온라인 '명예의 전당'이 구축된다.

행정자치부는 역대 국민추천포상 수상자와 그 공로를 소개하는 명예의 전당을 정부상훈포털(www.sanghun.go.kr/) 내에 구축, 이르면 다음달 중에 운영을 시작한다고 9일 밝혔다.

국민추천포상은 기존 정부포상이 관 주도로 진행돼 국민 공감대가 부족하다는 판단에 따라 국민이 추천한 생활 주변의 숨은 의인을 포상하는 제도로, 지난 2011년 시작됐다.

봉사·기부를 꾸준히 실천한 공로를 포상하는 '나눔' 부문, 인명구조나 사회안전에 기여한 의인에게 수여하는 '안전' 부문, 역경을 극복해 희망과 용기를 전파한 주인공에게 수여하는 '희망' 부문에서 지난 4년간 훈·포장과 대통령·국무총리 표창 수상자 150명이 배출됐다.

'노량진 젓갈 할머니'로 더 유명한 기부 천사 유양선(82)씨, 한국에 파견된 후 60년간 지역사회를 섬긴 맥그린치(한국명 임피제·87) 신부 등이 잘 알려진 수상자들이다.

행자부는 이들의 자부심과 영예를 드높이고 국민 참여를 유도하기 위해 명예의 전당 웹사이트를 구축하고 있다.

국민추천포상 명예의 전당에는 역대 수상자, 공적, 관련 동영상, 백서 등을 실을 계획이다.

황기연 행자부 상훈담당관은 "명예의 전당 구축을 계기로 국민추천포상 수상자들의 공적이 더욱 널리 전파되고 영예도 높아지기를 기대한다"면서 국민추천포상이 활성화되도록 관심과 참여를 당부했다.

국민추천포상 후보는 자신을 제외한 누구나 추천할 수 있다.

정부는 매년 7월부터 이듬해 6월말까지 추천을 접수하고 심사를 거쳐 연말에 국민추천포상을 수여한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