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도심 고속도 지하화 사업에 민간 투자 확대 추진”
입력 2015.03.09 (10:47) 수정 2015.03.09 (16:08) 경제
최경환 경제부총리는 새로운 민간투자 사업 방식을 도입해 도심지역 고속도로의 지하화 사업에 대한 투자를 늘리겠다는 방침을 내비쳤습니다.

최 부총리는 서울 관악구 강남순환도시고속도로 공사현장을 방문해, 앞으로 민간투자 사업 리스크를 정부와 민간이 합리적으로 분담하는 제3의 방식을 도입해 민간의 투자 유인을 높이도록 할 계획이라고 말했습니다.

최 부총리는 이같은 방식이 도입되면 그동안 투자가 부족했던 정수장과 도심지역 고속도로 지하화 사업 등에 대한 민간투자가 확대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최 부총리는 또 민자사업에 대한 부정적인 인식을 개선하기 위해 과도한 최소 운영수입 보장을 합리적으로 완화하는 방안도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 “도심 고속도 지하화 사업에 민간 투자 확대 추진”
    • 입력 2015-03-09 10:47:09
    • 수정2015-03-09 16:08:12
    경제
최경환 경제부총리는 새로운 민간투자 사업 방식을 도입해 도심지역 고속도로의 지하화 사업에 대한 투자를 늘리겠다는 방침을 내비쳤습니다.

최 부총리는 서울 관악구 강남순환도시고속도로 공사현장을 방문해, 앞으로 민간투자 사업 리스크를 정부와 민간이 합리적으로 분담하는 제3의 방식을 도입해 민간의 투자 유인을 높이도록 할 계획이라고 말했습니다.

최 부총리는 이같은 방식이 도입되면 그동안 투자가 부족했던 정수장과 도심지역 고속도로 지하화 사업 등에 대한 민간투자가 확대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최 부총리는 또 민자사업에 대한 부정적인 인식을 개선하기 위해 과도한 최소 운영수입 보장을 합리적으로 완화하는 방안도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