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불법 대부 광고 전화번호 만 3천 개 가까이 이용 정지
입력 2015.03.09 (14:21) 수정 2015.03.09 (18:04) 경제
금융감독원은 지난해 2월부터 1년 동안 불법 대부광고에 사용된 전화번호를 집중 단속해 만 2천7백여 개를 이용 정지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용 정지된 전화번호가 사용된 광고매체는 길거리 전단지가 9천5백여 건으로 전체의 75%를 차지해 가장 많았고 이어 팩스와 전화, 인터넷 순이었습니다.

전화번호 종류별로는 휴대전화 번호가 전체의 74%로 가장 많았고 인터넷 전화와 유선 전화 순이었습니다.

금감원은 한국대부금융협회와 함께 불법 광고 단속을 더욱 확대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또 앞으로는 전화번호 이용정지 대상에 예금 통장이나 개인정보 매매 광고 등도 추가할 계획입니다.
  • 불법 대부 광고 전화번호 만 3천 개 가까이 이용 정지
    • 입력 2015-03-09 14:21:04
    • 수정2015-03-09 18:04:23
    경제
금융감독원은 지난해 2월부터 1년 동안 불법 대부광고에 사용된 전화번호를 집중 단속해 만 2천7백여 개를 이용 정지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용 정지된 전화번호가 사용된 광고매체는 길거리 전단지가 9천5백여 건으로 전체의 75%를 차지해 가장 많았고 이어 팩스와 전화, 인터넷 순이었습니다.

전화번호 종류별로는 휴대전화 번호가 전체의 74%로 가장 많았고 인터넷 전화와 유선 전화 순이었습니다.

금감원은 한국대부금융협회와 함께 불법 광고 단속을 더욱 확대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또 앞으로는 전화번호 이용정지 대상에 예금 통장이나 개인정보 매매 광고 등도 추가할 계획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