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미국 출산 여성 4명 중 1명, 결혼 않고 동거 상태”
입력 2015.03.12 (06:36) 수정 2015.03.12 (20:46) 연합뉴스
미국에서 결혼하지 않은 채 동거하면서 아이를 낳는 여성이 늘고 있다고 월스트리트저널이 1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 신문은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의 자료를 인용해 2011년∼2013년 출산한 여성(15세∼44세)의 출산 당시 결혼 상태를 분석한 결과 25.9%는 '결혼하지 않고 동거만 하는 상태'였다고 전했다.

이는 약 10년 전인 2002년(14.3%)과 비교하면 거의 두 배 수준으로 높아진 것이다.

이에 비해 결혼한 상태에서 출산한 여성의 비율은 64.4%에서 56.1%로 줄었다.

또 '결혼도 않고, 동거도 하지 않는 상태'에서 출산한 여성의 비율은 21.3%에서 18.0%로 낮아졌다.

월스트리트저널은 10년 새 남자와 동거하지만 결혼하지 않은 여성의 출산이 높아진 통계에 주목하면서 미국 남성의 수입이 줄고 여성의 교육 수준이 높아진 것을 이유 중의 하나로 지적했다.

남성의 소득이 충분치 않은데 따라 여성들이 결혼에 대한 매력을 덜 느낀다는 것이다.

이 신문은 또 결혼하지 않고 동거 상태에서 출산이 늘고 있는 것이 사회 문제로 이어질 수 있음을 지적했다.

남녀가 결혼한 가정은 비상 자금이나 은퇴 자금 등을 안정적으로 쌓고 집도 장만하려는 경향이 강한 반면 결혼하지 않고 동거하는 부부는 저축에 대한 욕구가 상대적으로 낮아 금전적인 문제에 봉착할 수 있다는 것이다.

또 결혼하지 않은 부부는 갈라 설 가능성이 상대적으로 높고 이로 말미암아 나타나는 현상도 사회학자들의 우려 대상이라고 전했다.
  • “미국 출산 여성 4명 중 1명, 결혼 않고 동거 상태”
    • 입력 2015-03-12 06:36:08
    • 수정2015-03-12 20:46:38
    연합뉴스
미국에서 결혼하지 않은 채 동거하면서 아이를 낳는 여성이 늘고 있다고 월스트리트저널이 1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 신문은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의 자료를 인용해 2011년∼2013년 출산한 여성(15세∼44세)의 출산 당시 결혼 상태를 분석한 결과 25.9%는 '결혼하지 않고 동거만 하는 상태'였다고 전했다.

이는 약 10년 전인 2002년(14.3%)과 비교하면 거의 두 배 수준으로 높아진 것이다.

이에 비해 결혼한 상태에서 출산한 여성의 비율은 64.4%에서 56.1%로 줄었다.

또 '결혼도 않고, 동거도 하지 않는 상태'에서 출산한 여성의 비율은 21.3%에서 18.0%로 낮아졌다.

월스트리트저널은 10년 새 남자와 동거하지만 결혼하지 않은 여성의 출산이 높아진 통계에 주목하면서 미국 남성의 수입이 줄고 여성의 교육 수준이 높아진 것을 이유 중의 하나로 지적했다.

남성의 소득이 충분치 않은데 따라 여성들이 결혼에 대한 매력을 덜 느낀다는 것이다.

이 신문은 또 결혼하지 않고 동거 상태에서 출산이 늘고 있는 것이 사회 문제로 이어질 수 있음을 지적했다.

남녀가 결혼한 가정은 비상 자금이나 은퇴 자금 등을 안정적으로 쌓고 집도 장만하려는 경향이 강한 반면 결혼하지 않고 동거하는 부부는 저축에 대한 욕구가 상대적으로 낮아 금전적인 문제에 봉착할 수 있다는 것이다.

또 결혼하지 않은 부부는 갈라 설 가능성이 상대적으로 높고 이로 말미암아 나타나는 현상도 사회학자들의 우려 대상이라고 전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