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찰, ‘비리 의혹’ 파주시장 사무실 등 압수수색
입력 2015.03.12 (10:23) 수정 2015.03.12 (10:42) 사회
경찰이 관내 버스 업체와의 유착 비리 의혹과 관련해 이재홍 파주시장의 사무실 등을 압수수색했습니다.

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이 시장이 버스 업체로부터 돈을 받고 파주시내 한 대기업의 통근버스 운영권을 따는데 개입한 의혹과 관련해, 오늘 오전 파주 시장실과 비서실, 그리고 이 시장의 주거지를 압수수색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압수한 서류 등을 분석한 뒤 이 시장을 소환 조사할 방침입니다.

앞서 경찰은 지난 9일 이 시장 비서의 주거지 등도 압수수색했습니다.
  • 경찰, ‘비리 의혹’ 파주시장 사무실 등 압수수색
    • 입력 2015-03-12 10:23:25
    • 수정2015-03-12 10:42:16
    사회
경찰이 관내 버스 업체와의 유착 비리 의혹과 관련해 이재홍 파주시장의 사무실 등을 압수수색했습니다.

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이 시장이 버스 업체로부터 돈을 받고 파주시내 한 대기업의 통근버스 운영권을 따는데 개입한 의혹과 관련해, 오늘 오전 파주 시장실과 비서실, 그리고 이 시장의 주거지를 압수수색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압수한 서류 등을 분석한 뒤 이 시장을 소환 조사할 방침입니다.

앞서 경찰은 지난 9일 이 시장 비서의 주거지 등도 압수수색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