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탬파베이 이학주, 시범경기서 ‘ML 첫 홈런’
입력 2015.03.12 (12:02) 수정 2015.03.12 (12:03) 연합뉴스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탬파베이 레이스의 한국인 유망주 이학주(25)가 시범경기에서 자신의 첫 홈런포를 쏘아 올렸다.

이학주는 12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포트마이어스의 센추리 링크 스포츠 콤플렉스에서 열린 미네소타 트윈스와의 시범경기에 9번 타자 유격수로 선발 출장, 1-1로 맞선 7회초 2점 홈런을 터뜨렸다.

1사 1루에서 타석에 선 이학주는 미네소타 투수 칼레브 틸바의 3구째를 받아쳐 오른쪽 펜스를 넘겼다.

이학주가 메이저리그 경기에서 터뜨린 첫 홈런이다.

메이저리그 경기 출전 경력이 없는 이학주는 2010년부터 시카고 컵스, 탬파베이 등의 소속으로 스프링캠프 시범경기에서만 출전했으나 홈런을 날린 적은 없었다.

그는 시범경기 통산 43경기 만에 메이저리그 무대에서 개인 첫 홈런을 신고했다.

이날 홈런을 포함해 이학주는 2타수 2안타 2타점 1득점으로 펄펄 날았다.

3회 첫 타석에서 상대 선발 토미 밀론의 초구를 받아쳐 중견수 방면 2루타를 날린 이학주는 5회에는 무사 2루에서 깨끗한 희생번트를 성공시켰다.

이어 7회에는 첫 홈런포를 가동해 새 시즌 전망을 밝혔다.

이학주의 이날 홈런은 탬파베이의 승리를 이끄는 결승포가 됐다.

탬파베이는 이학주의 홈런에 힘입어 5-2로 이겼다.
  • 탬파베이 이학주, 시범경기서 ‘ML 첫 홈런’
    • 입력 2015-03-12 12:02:59
    • 수정2015-03-12 12:03:18
    연합뉴스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탬파베이 레이스의 한국인 유망주 이학주(25)가 시범경기에서 자신의 첫 홈런포를 쏘아 올렸다.

이학주는 12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포트마이어스의 센추리 링크 스포츠 콤플렉스에서 열린 미네소타 트윈스와의 시범경기에 9번 타자 유격수로 선발 출장, 1-1로 맞선 7회초 2점 홈런을 터뜨렸다.

1사 1루에서 타석에 선 이학주는 미네소타 투수 칼레브 틸바의 3구째를 받아쳐 오른쪽 펜스를 넘겼다.

이학주가 메이저리그 경기에서 터뜨린 첫 홈런이다.

메이저리그 경기 출전 경력이 없는 이학주는 2010년부터 시카고 컵스, 탬파베이 등의 소속으로 스프링캠프 시범경기에서만 출전했으나 홈런을 날린 적은 없었다.

그는 시범경기 통산 43경기 만에 메이저리그 무대에서 개인 첫 홈런을 신고했다.

이날 홈런을 포함해 이학주는 2타수 2안타 2타점 1득점으로 펄펄 날았다.

3회 첫 타석에서 상대 선발 토미 밀론의 초구를 받아쳐 중견수 방면 2루타를 날린 이학주는 5회에는 무사 2루에서 깨끗한 희생번트를 성공시켰다.

이어 7회에는 첫 홈런포를 가동해 새 시즌 전망을 밝혔다.

이학주의 이날 홈런은 탬파베이의 승리를 이끄는 결승포가 됐다.

탬파베이는 이학주의 홈런에 힘입어 5-2로 이겼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