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포천 펜션서 남녀 38명 거액 도박하다 적발
입력 2015.03.12 (13:09) 수정 2015.03.12 (17:34) 사회
경기 포천경찰서는 거액의 판돈을 걸고 도박을 한 혐의로 48살 조모 씨 등 38명을 붙잡아 조사하고 있습니다.

조 씨 등은 오늘 새벽 경기도 포천의 한 펜션에서 한번에 150에서 200만 원씩 걸고 50여 차례 화투 도박을 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붙잡힌 38명은 남성이 9명, 여성이 29명인데 대부분 무직이나 주부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이들의 도박 가담 정도 등을 확인해 사전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입니다.
  • 포천 펜션서 남녀 38명 거액 도박하다 적발
    • 입력 2015-03-12 13:09:48
    • 수정2015-03-12 17:34:36
    사회
경기 포천경찰서는 거액의 판돈을 걸고 도박을 한 혐의로 48살 조모 씨 등 38명을 붙잡아 조사하고 있습니다.

조 씨 등은 오늘 새벽 경기도 포천의 한 펜션에서 한번에 150에서 200만 원씩 걸고 50여 차례 화투 도박을 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붙잡힌 38명은 남성이 9명, 여성이 29명인데 대부분 무직이나 주부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이들의 도박 가담 정도 등을 확인해 사전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