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배우 복서’ 이시영, 대표 선발 1회전 탈락
입력 2015.03.15 (02:42) 수정 2015.03.15 (10:15) 연합뉴스
'배우 복서' 이시영(33)이 태극마크의 꿈을 이루지 못했다.

이시영은 14일 경남 남해체육관에서 열린 2015년 국가대표 2차 선발전 여자 51㎏급 1회전에서 지난해 종별선수권 우승자 장유정에게 1-2로 판정패 했다.

48㎏급으로 2013년 국가대표 선발전에 통과했던 이시영은 2016 리우 올림픽에 도전하려고 이번 대회를 앞두고 체급을 올렸다. 올림픽에는 여자 48㎏급이 없다.

오는 11월에 열리는 2016년 국가대표 선발전에서 통과해도 올림픽 출전 가능성이 열려있기 때문에 이시영의 꿈이 완전히 무산된 것은 아니다.
  • ‘배우 복서’ 이시영, 대표 선발 1회전 탈락
    • 입력 2015-03-15 02:42:52
    • 수정2015-03-15 10:15:04
    연합뉴스
'배우 복서' 이시영(33)이 태극마크의 꿈을 이루지 못했다.

이시영은 14일 경남 남해체육관에서 열린 2015년 국가대표 2차 선발전 여자 51㎏급 1회전에서 지난해 종별선수권 우승자 장유정에게 1-2로 판정패 했다.

48㎏급으로 2013년 국가대표 선발전에 통과했던 이시영은 2016 리우 올림픽에 도전하려고 이번 대회를 앞두고 체급을 올렸다. 올림픽에는 여자 48㎏급이 없다.

오는 11월에 열리는 2016년 국가대표 선발전에서 통과해도 올림픽 출전 가능성이 열려있기 때문에 이시영의 꿈이 완전히 무산된 것은 아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