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조선 ‘영남길’ 경기도 구간 복원
입력 2015.03.15 (20:41) 사회
조선시대 한성과 부산을 잇는 길이었던 '영남길' 경기 구간이 복원됩니다.

경기도는 성남에서 용인을 거쳐 이천에 이르는 영남길 72km에 대한 복원을 마치고 오는 5월 말 개통한다고 밝혔습니다.

영남길은 조선시대 한성과 부산 동래를 이었던 가장 긴 간선도로로, 경기도는 3억 5천만 원을 들여 영남길 문화 탐방로 조성 사업을 추진해왔습니다.
  • 조선 ‘영남길’ 경기도 구간 복원
    • 입력 2015-03-15 20:41:11
    사회
조선시대 한성과 부산을 잇는 길이었던 '영남길' 경기 구간이 복원됩니다.

경기도는 성남에서 용인을 거쳐 이천에 이르는 영남길 72km에 대한 복원을 마치고 오는 5월 말 개통한다고 밝혔습니다.

영남길은 조선시대 한성과 부산 동래를 이었던 가장 긴 간선도로로, 경기도는 3억 5천만 원을 들여 영남길 문화 탐방로 조성 사업을 추진해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