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자유로 달리던 차량 뒤집혀…잇단 교통사고
입력 2015.03.15 (21:08) 수정 2015.03.15 (21:54)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곳곳에서 교통사고도 잇따랐습니다.

자유로를 달리던 차량이 사고로 뒤집어지면서 두 명이 다치고, 택시가 상점으로 돌진해 세 명이 부상을 입었습니다.

한승연 기자입니다.

<리포트>

두 차량이 도로를 달리다가 서로 부딪치더니 한 대가 뒤집힙니다.

오늘 오전 7시 10분쯤 서울 마포구 자유로에서 27살 고 모 씨가 몰던 승용차가 30살 임 모 씨의 승용차와 부딪친 뒤 전복됐습니다.

고 씨는 떨어진 휴대전화를 주우려다가 사고가 났다고 말했습니다.

택시 한 대가 음식점을 들이받은 채로 멈춰있고 음식점 정문은 크게 부서졌습니다.

오늘 오후 4시 반쯤 서울 중구 퇴계로에서 달리던 택시가 도로를 벗어나 길가에 있는 음식점을 들이받았습니다.

이 사고로 택시 운전사 50살 송 모씨와 승객 2명 등 3명이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오늘 오전 7시 45분쯤에는 경기도 가평군의 한 휴양림 인근 도로에서 SUV 차량이 20m 아래 절벽으로 추락해 차에 타고 있던 운전자 33살 이 모 씨 등 2명이 숨졌습니다.

오늘 새벽에는 서울 강북구의 한 백화점 앞 도로에서 달리던 택시가 버스 전용차로 분리대를 들이받아 운전자 서 모 씨가 다쳤습니다.

KBS 뉴스 한승연입니다.
  • 자유로 달리던 차량 뒤집혀…잇단 교통사고
    • 입력 2015-03-15 21:09:42
    • 수정2015-03-15 21:54:36
    뉴스 9
<앵커 멘트>

곳곳에서 교통사고도 잇따랐습니다.

자유로를 달리던 차량이 사고로 뒤집어지면서 두 명이 다치고, 택시가 상점으로 돌진해 세 명이 부상을 입었습니다.

한승연 기자입니다.

<리포트>

두 차량이 도로를 달리다가 서로 부딪치더니 한 대가 뒤집힙니다.

오늘 오전 7시 10분쯤 서울 마포구 자유로에서 27살 고 모 씨가 몰던 승용차가 30살 임 모 씨의 승용차와 부딪친 뒤 전복됐습니다.

고 씨는 떨어진 휴대전화를 주우려다가 사고가 났다고 말했습니다.

택시 한 대가 음식점을 들이받은 채로 멈춰있고 음식점 정문은 크게 부서졌습니다.

오늘 오후 4시 반쯤 서울 중구 퇴계로에서 달리던 택시가 도로를 벗어나 길가에 있는 음식점을 들이받았습니다.

이 사고로 택시 운전사 50살 송 모씨와 승객 2명 등 3명이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오늘 오전 7시 45분쯤에는 경기도 가평군의 한 휴양림 인근 도로에서 SUV 차량이 20m 아래 절벽으로 추락해 차에 타고 있던 운전자 33살 이 모 씨 등 2명이 숨졌습니다.

오늘 새벽에는 서울 강북구의 한 백화점 앞 도로에서 달리던 택시가 버스 전용차로 분리대를 들이받아 운전자 서 모 씨가 다쳤습니다.

KBS 뉴스 한승연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