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베네수엘라, NYT에 전면 광고…‘우린 미국에 위협 아니다’
입력 2015.03.18 (10:16) 수정 2015.03.18 (16:04) 국제
오바마 미국 행정부와 갈등을 빚는 베네수엘라 정부가 뉴욕타임스에 미국의 제재 철회를 촉구하는 전면 광고를 게재했습니다.

현지시간 어제 게재된 베네수엘라 외교부 명의의 광고는 미국인들에게 오바마 행정부가 베네수엘라에 가한 제재의 부당성을 호소하고 철회를 요구하는 내용입니다.

앞서, 미국은 지난해 인권침해와 부패 연루 등을 이유로 베네수엘라 고위 관리 24명에 대해 미국 입국금지 조치와 함께 미국 내 자산을 동결했고 최근에는 7명을 추가로 제재하기도 했습니다.
  • 베네수엘라, NYT에 전면 광고…‘우린 미국에 위협 아니다’
    • 입력 2015-03-18 10:16:01
    • 수정2015-03-18 16:04:16
    국제
오바마 미국 행정부와 갈등을 빚는 베네수엘라 정부가 뉴욕타임스에 미국의 제재 철회를 촉구하는 전면 광고를 게재했습니다.

현지시간 어제 게재된 베네수엘라 외교부 명의의 광고는 미국인들에게 오바마 행정부가 베네수엘라에 가한 제재의 부당성을 호소하고 철회를 요구하는 내용입니다.

앞서, 미국은 지난해 인권침해와 부패 연루 등을 이유로 베네수엘라 고위 관리 24명에 대해 미국 입국금지 조치와 함께 미국 내 자산을 동결했고 최근에는 7명을 추가로 제재하기도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