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미국 의회 첫 80년대생 의원, 공금 유용 혐의로 사퇴
입력 2015.03.18 (10:16) 수정 2015.03.18 (16:04) 국제
'미국 공화당의 샛별'로 불리던 33살의 에이런 샤크 연방 하원의원이 공금 유용 혐의로 사퇴했습니다.

샤크 의원은 이날 성명을 통해 "3월 31일부로 미국 연방 하원의원직에서 물러나겠다"며 사퇴를 선언했습니다.

샤크 의원은 후원자 소유의 항공기를 이용하고 공금으로 사적 여행 경비를 지불한 혐의로 감찰 대상에 올랐습니다.

샤크 의원은 2009년 27세의 나이로 연방하원에 입성해 1980년대에 태어난 의회 최연소 의원으로 주목받았습니다.
  • 미국 의회 첫 80년대생 의원, 공금 유용 혐의로 사퇴
    • 입력 2015-03-18 10:16:01
    • 수정2015-03-18 16:04:16
    국제
'미국 공화당의 샛별'로 불리던 33살의 에이런 샤크 연방 하원의원이 공금 유용 혐의로 사퇴했습니다.

샤크 의원은 이날 성명을 통해 "3월 31일부로 미국 연방 하원의원직에서 물러나겠다"며 사퇴를 선언했습니다.

샤크 의원은 후원자 소유의 항공기를 이용하고 공금으로 사적 여행 경비를 지불한 혐의로 감찰 대상에 올랐습니다.

샤크 의원은 2009년 27세의 나이로 연방하원에 입성해 1980년대에 태어난 의회 최연소 의원으로 주목받았습니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