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크레용팝, 신곡 ‘FM’ 발표…길거리무대서 첫선
입력 2015.03.18 (10:20) 연합뉴스
걸그룹 크레용팝이 21일 길거리 무대서 신곡을 공개한다.

크레용팝은 21일 오후 8시 서울 동대문 두산타워 앞 광장에서 쇼케이스를 열어 신곡 '에프엠'(FM)을 대중 앞에 선보인다고 소속사 크롬엔터테인먼트가 18일 밝혔다.

27일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신곡을 정식 발표하기 전 대중 앞에 먼저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크레용팝은 22일에도 명동, 홍대, 삼성동 코엑스에서 게릴라 공연을 연다.

행사에는 같은 소속사의 남성그룹 케이머치(K-MUCH)와 발라드 듀오 짠짠, 트로트가수 허민영이 게스트로 출연해 신곡 홍보에 힘을 보탠다.

소속사는 "크레용팝은 2013년에도 '빠빠빠'를 음원 발표 전 동대문의 한 야외무대에서 공개한 적이 있다"며 "그때의 추억을 회상하고 당시의 열정도 되새기기 위해 이번에도 길거리 쇼케이스를 하기로 결정했다"고 말했다.

크레용팝의 신곡 'FM'은 인기 작곡가 신사동호랭이와 몬스터팩토리가 만들었다.
  • 크레용팝, 신곡 ‘FM’ 발표…길거리무대서 첫선
    • 입력 2015-03-18 10:20:31
    연합뉴스
걸그룹 크레용팝이 21일 길거리 무대서 신곡을 공개한다.

크레용팝은 21일 오후 8시 서울 동대문 두산타워 앞 광장에서 쇼케이스를 열어 신곡 '에프엠'(FM)을 대중 앞에 선보인다고 소속사 크롬엔터테인먼트가 18일 밝혔다.

27일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신곡을 정식 발표하기 전 대중 앞에 먼저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크레용팝은 22일에도 명동, 홍대, 삼성동 코엑스에서 게릴라 공연을 연다.

행사에는 같은 소속사의 남성그룹 케이머치(K-MUCH)와 발라드 듀오 짠짠, 트로트가수 허민영이 게스트로 출연해 신곡 홍보에 힘을 보탠다.

소속사는 "크레용팝은 2013년에도 '빠빠빠'를 음원 발표 전 동대문의 한 야외무대에서 공개한 적이 있다"며 "그때의 추억을 회상하고 당시의 열정도 되새기기 위해 이번에도 길거리 쇼케이스를 하기로 결정했다"고 말했다.

크레용팝의 신곡 'FM'은 인기 작곡가 신사동호랭이와 몬스터팩토리가 만들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