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교황 “사형제는 복수의 도구…정당화 될 수 없어”
입력 2015.03.21 (09:59) 수정 2015.03.21 (15:24) 국제
프란치스코 교황이 사형 제도는 복수의 도구일 뿐으로 어떤 이유로도 정당화될 수 없다고 말했습니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현지 시간으로 어제 국제사형반대위원회에 보낸 서한에서, 저지른 범죄가 얼마나 심각한지와 관계없이 사형은 결코 용인될 수 없다며 이렇게 말했습니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사형은 사람들의 복수를 돕는 것에 가깝다면서 국가가 정의의 이름으로 살인하도록 의무를 지우는 한, 법치주의는 실패한다고 덧붙였습니다.
  • 교황 “사형제는 복수의 도구…정당화 될 수 없어”
    • 입력 2015-03-21 09:59:18
    • 수정2015-03-21 15:24:49
    국제
프란치스코 교황이 사형 제도는 복수의 도구일 뿐으로 어떤 이유로도 정당화될 수 없다고 말했습니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현지 시간으로 어제 국제사형반대위원회에 보낸 서한에서, 저지른 범죄가 얼마나 심각한지와 관계없이 사형은 결코 용인될 수 없다며 이렇게 말했습니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사형은 사람들의 복수를 돕는 것에 가깝다면서 국가가 정의의 이름으로 살인하도록 의무를 지우는 한, 법치주의는 실패한다고 덧붙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