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佛 지방선거서 사르코지 정당 극우정당 제치고 1위
입력 2015.03.23 (04:56) 수정 2015.03.23 (19:09) 국제
현지시간 어제 치러진 프랑스 지방선거 1차 투표에서 제1야당인 '대중운동연합'이 1위를 차지했습니다.

프랑스 내무부의 최종 개표 결과에 따르면 대중운동연합 등 우파는 1차 투표에서 29%의 득표율로 '국민전선'을 제치고 1위에 올랐습니다.

프랑수아 올랑드 대통령이 소속된 '사회당'은 21.5%로 3위에 그쳤습니다.

사르코지 대중운동연합 대표는 "변화를 원하는 민심이 확인됐다"며 승리를 자축했습니다.

도 의원을 뽑는 이번 지방 선거는 1차 투표 결과 과반 득표자가 없으면 오는 29일 1, 2위 간 결선투표를 진행하게 됩니다.
  • 佛 지방선거서 사르코지 정당 극우정당 제치고 1위
    • 입력 2015-03-23 04:56:42
    • 수정2015-03-23 19:09:08
    국제
현지시간 어제 치러진 프랑스 지방선거 1차 투표에서 제1야당인 '대중운동연합'이 1위를 차지했습니다.

프랑스 내무부의 최종 개표 결과에 따르면 대중운동연합 등 우파는 1차 투표에서 29%의 득표율로 '국민전선'을 제치고 1위에 올랐습니다.

프랑수아 올랑드 대통령이 소속된 '사회당'은 21.5%로 3위에 그쳤습니다.

사르코지 대중운동연합 대표는 "변화를 원하는 민심이 확인됐다"며 승리를 자축했습니다.

도 의원을 뽑는 이번 지방 선거는 1차 투표 결과 과반 득표자가 없으면 오는 29일 1, 2위 간 결선투표를 진행하게 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