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레즈더비 빛낸 마타의 ‘아름다운 시저스킥’
입력 2015.03.23 (06:23) 수정 2015.03.23 (07:42)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리버풀의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최고의 라이벌 전에서 맨유가 완승을 거뒀습니다.

후안 마타가 2골을 넣었는데 두번째 골이 예술입니다.

골은 이렇게 넣는 겁니다.

손기성 기자입니다.

<리포트>

축구황제 펠레가 관전할 정도로 관심이 뜨거웠던 맨유와 리버풀의 더비경기.

맨유는 전반 14분 후안 마타의 선제골로 리버풀의 안필드를 침묵에 빠트립니다.

리버풀은 랄라나의 슛으로 맞불을 놓았지만 골과는 인연이 없었습니다.

후반 시작과 함께 리버풀의 심장과도 같은 주장 제라드를 투입됐는데, 46초 만에 퇴장당했습니다.

제라드는 흥분을 가라앉히지 못하고 에레라를 발로 밟았습니다.

선제골의 주인공 마타는 후반 14분 또 한번 그림같은 추가 골을 터뜨립니다.

디 마리아가 올려준 공을 시저스 킥으로 아름답게 마무리 했습니다.

맨유는 후반 24분 스터리지에게 한 골을 내줬지만 2대 1로 이겼습니다.

구자철과 박주호가 나란히 풀타임을 뛴 마인츠는 볼프스부르크와 1대1로 비겼습니다.

마인츠는 전반 8분 분거트의 골로 앞서갔지만 후반 구스타보에게 골을 내줘 무승부를 거뒀습니다.

바르셀로나와 레알 마드리드의 엘 클라시코에선 제레미가 헤딩 골을 넣은 바르셀로나가 기선을 잡았습니다.

하지만 벤제마와 호날두의 호흡을 앞세운 레알 마드리드가 1대 1 균형을 맞췄습니다.

KBS 뉴스 손기성입니다.
  • 레즈더비 빛낸 마타의 ‘아름다운 시저스킥’
    • 입력 2015-03-23 06:24:22
    • 수정2015-03-23 07:42:58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리버풀의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최고의 라이벌 전에서 맨유가 완승을 거뒀습니다.

후안 마타가 2골을 넣었는데 두번째 골이 예술입니다.

골은 이렇게 넣는 겁니다.

손기성 기자입니다.

<리포트>

축구황제 펠레가 관전할 정도로 관심이 뜨거웠던 맨유와 리버풀의 더비경기.

맨유는 전반 14분 후안 마타의 선제골로 리버풀의 안필드를 침묵에 빠트립니다.

리버풀은 랄라나의 슛으로 맞불을 놓았지만 골과는 인연이 없었습니다.

후반 시작과 함께 리버풀의 심장과도 같은 주장 제라드를 투입됐는데, 46초 만에 퇴장당했습니다.

제라드는 흥분을 가라앉히지 못하고 에레라를 발로 밟았습니다.

선제골의 주인공 마타는 후반 14분 또 한번 그림같은 추가 골을 터뜨립니다.

디 마리아가 올려준 공을 시저스 킥으로 아름답게 마무리 했습니다.

맨유는 후반 24분 스터리지에게 한 골을 내줬지만 2대 1로 이겼습니다.

구자철과 박주호가 나란히 풀타임을 뛴 마인츠는 볼프스부르크와 1대1로 비겼습니다.

마인츠는 전반 8분 분거트의 골로 앞서갔지만 후반 구스타보에게 골을 내줘 무승부를 거뒀습니다.

바르셀로나와 레알 마드리드의 엘 클라시코에선 제레미가 헤딩 골을 넣은 바르셀로나가 기선을 잡았습니다.

하지만 벤제마와 호날두의 호흡을 앞세운 레알 마드리드가 1대 1 균형을 맞췄습니다.

KBS 뉴스 손기성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