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피치, 핀란드 신용 전망 ‘부정적’으로 하향
입력 2015.03.23 (09:59) 국제
신용평가기관 피치는 지난 20일 핀란드의 신용 전망을 '안정적'에서 '부정적'으로 낮춘다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AAA 등급은 유지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신용 전망 하향은 앞으로 등급이 강등될 수 있음을 의미합니다.

피치는 핀란드의 신용전망을 낮춘 것은 성장 둔화와 공공 부채 증가 때문이라고 밝혔습니다.

앞서,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는 지난해 10월 핀란드의 등급을 AA로 한 단계 떨어뜨렸습니다.

한편, 현재 유로 국 가운데 S&P 등 이들 3대 신용평가기관에 의해 모두 AAA 등급을 확보한 나라는 독일과 룩셈부르크 2개국으로 줄었습니다.
  • 피치, 핀란드 신용 전망 ‘부정적’으로 하향
    • 입력 2015-03-23 09:59:57
    국제
신용평가기관 피치는 지난 20일 핀란드의 신용 전망을 '안정적'에서 '부정적'으로 낮춘다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AAA 등급은 유지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신용 전망 하향은 앞으로 등급이 강등될 수 있음을 의미합니다.

피치는 핀란드의 신용전망을 낮춘 것은 성장 둔화와 공공 부채 증가 때문이라고 밝혔습니다.

앞서,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는 지난해 10월 핀란드의 등급을 AA로 한 단계 떨어뜨렸습니다.

한편, 현재 유로 국 가운데 S&P 등 이들 3대 신용평가기관에 의해 모두 AAA 등급을 확보한 나라는 독일과 룩셈부르크 2개국으로 줄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