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창원 팔용산서 ‘연리지’ 발견 화제
입력 2015.03.23 (10:22) 수정 2015.03.23 (10:25) 사회
경남 창원시 팔용산에서 '연리지' 나무가 발견됐습니다.

창원시는 마산회원구 팔용산 등산로 주변에 떡갈나무 두 그루가 십자가 형태로 교차해 붙어있는 '연리지'가 발견됐다고 밝혔습니다.

연리지란 뿌리가 다른 나뭇가지가 한 나무처럼 자라는 현상으로, '남녀 간의 사랑'이나 '부부애'를 상징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사진제공: 경남 창원시청)

  • 창원 팔용산서 ‘연리지’ 발견 화제
    • 입력 2015-03-23 10:22:45
    • 수정2015-03-23 10:25:39
    사회
경남 창원시 팔용산에서 '연리지' 나무가 발견됐습니다.

창원시는 마산회원구 팔용산 등산로 주변에 떡갈나무 두 그루가 십자가 형태로 교차해 붙어있는 '연리지'가 발견됐다고 밝혔습니다.

연리지란 뿌리가 다른 나뭇가지가 한 나무처럼 자라는 현상으로, '남녀 간의 사랑'이나 '부부애'를 상징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사진제공: 경남 창원시청)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