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감사원 “경기도의회 유급 보좌관 편법 운영·폐지해야”
입력 2015.03.23 (14:43) 수정 2015.03.23 (15:48) 정치
감사원이 지방의회 유급 보좌관제를 편법으로 지원한 경기도에 예산을 삭감하고 관련 기관을 폐지하도록 권고했습니다.

감사원은 지방자치단체 출자·출연기관에 대한 감사 결과 경기도가 경기도개발연구원을 통해 법률상 근거가 없는 유급 보좌관제를 편법 운영 중인 사실을 파악해 이같이 권고했다고 밝혔습니다.

감사원은 경기도가 지난 2013년 경기개발연구원에 '의정연구센터'를 설치하고, 석박사급 인력을 채용했지만, 1년여 동안 업무 실적의 98.2%가 경기도의회 의원들의 의정활동 지원었으며, 연구·조사 요청은 1.8%에 불과했다고 지적했습니다.

감사원은 의정연구센터 인력으로 경기도의회 의원 개인 의정 활동을 보좌하지 못하도록 관련 예산을 삭감하고, 합리적인 의정 지원 수단을 마련하도록 경기도에 권고했습니다.
  • 감사원 “경기도의회 유급 보좌관 편법 운영·폐지해야”
    • 입력 2015-03-23 14:43:48
    • 수정2015-03-23 15:48:43
    정치
감사원이 지방의회 유급 보좌관제를 편법으로 지원한 경기도에 예산을 삭감하고 관련 기관을 폐지하도록 권고했습니다.

감사원은 지방자치단체 출자·출연기관에 대한 감사 결과 경기도가 경기도개발연구원을 통해 법률상 근거가 없는 유급 보좌관제를 편법 운영 중인 사실을 파악해 이같이 권고했다고 밝혔습니다.

감사원은 경기도가 지난 2013년 경기개발연구원에 '의정연구센터'를 설치하고, 석박사급 인력을 채용했지만, 1년여 동안 업무 실적의 98.2%가 경기도의회 의원들의 의정활동 지원었으며, 연구·조사 요청은 1.8%에 불과했다고 지적했습니다.

감사원은 의정연구센터 인력으로 경기도의회 의원 개인 의정 활동을 보좌하지 못하도록 관련 예산을 삭감하고, 합리적인 의정 지원 수단을 마련하도록 경기도에 권고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