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울 아파트 월세 가장 비싼 곳은 서초구…평균 136만 원
입력 2015.03.23 (15:58) 경제
서울에서 소형 아파트 월세가 가장 비싼 곳은 서초구로 평균 136만원으로 나타났습니다.

부동산114는 지난달, 서울에서 전용면적 60㎡ 이하인 소형 아파트 2천8백여가구를 조사한 결과, 한 가구당 월세 가격은 평균 79만원으로 나타났습니다.

구별로는 서초구 월세가 136만원으로 25개 자치구 중 가장 비쌌고, 중구 124만원, 성동구 119만원, 용산구 116만원 순이었습니다.

반면 자치구 중 월세가 가장 낮은 도봉구는 57만원으로, 가장 비싼 서초구와 가격 차가 2.4배에 달했습니다.
  • 서울 아파트 월세 가장 비싼 곳은 서초구…평균 136만 원
    • 입력 2015-03-23 15:58:37
    경제
서울에서 소형 아파트 월세가 가장 비싼 곳은 서초구로 평균 136만원으로 나타났습니다.

부동산114는 지난달, 서울에서 전용면적 60㎡ 이하인 소형 아파트 2천8백여가구를 조사한 결과, 한 가구당 월세 가격은 평균 79만원으로 나타났습니다.

구별로는 서초구 월세가 136만원으로 25개 자치구 중 가장 비쌌고, 중구 124만원, 성동구 119만원, 용산구 116만원 순이었습니다.

반면 자치구 중 월세가 가장 낮은 도봉구는 57만원으로, 가장 비싼 서초구와 가격 차가 2.4배에 달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