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흥민아 보고 싶었다~’
입력 2015.03.24 (19:39) 수정 2015.03.25 (08:54) 포토뉴스
‘흥민아 보고싶었다~’

우즈베키스탄과의 평가전을 사흘 앞둔 24일 오후 경기도 파주 국가대표트레이닝센터(NFC)에서 실시된 소집훈련에서 손흥민(왼쪽), 구자철이 밝게 웃으며 이야기하고 있다.

우즈베크는 약팀이 아니야…
우즈베키스탄과의 평가전을 사흘 앞둔 24일 오후 경기도 파주 국가대표트레이닝센터(NFC)에서 실시된 소집훈련에서 슈틸리케 감독이 선수들에게 이야기를 하고 있다.
진수가 뇌진탕이라니…
우즈베키스탄과의 평가전을 사흘 앞둔 24일 오후 경기도 파주 국가대표트레이닝센터(NFC)에서 슈틸리케 감독이 훈련을 준비하고 있다.
다시 한 번 힘차게
우즈베키스탄과의 평가전을 사흘 앞둔 24일 오후 경기도 파주 국가대표트레이닝센터(NFC)에서 실시된 소집훈련에서 선수들이 운동장을 돌며 몸을 풀고 있다.
새 짝꿍 안녕?
우즈베키스탄과의 평가전을 사흘 앞둔 24일 오후 경기도 파주 국가대표트레이닝센터(NFC)에서 실시된 소집훈련에서 이재성(왼쪽), 손흥민이 스트레칭을 하고 있다.
김진수 자리를 어찌 할까
우즈베키스탄과의 평가전을 사흘 앞둔 24일 오후 경기도 파주 국가대표트레이닝센터(NFC)에서 실시된 소집훈련에서 슈틸리케 감독이 잠시 생각에 잠겨 있다.
맏형과 함께
우즈베키스탄과의 평가전을 사흘 앞둔 24일 오후 경기도 파주 국가대표트레이닝센터(NFC)에서 실시된 소집훈련에서 이정협(왼쪽)이 곽태휘와 함께 몸을 풀고 있다.
사뿐 사뿐 뛰어 볼까~
우즈베키스탄과의 평가전을 사흘 앞둔 24일 오후 경기도 파주 국가대표트레이닝센터(NFC)에서 실시된 소집훈련에서 손흥민이 몸을 풀고 있다.
나의 명품 공격을 받아라!
우즈베키스탄과의 평가전을 사흘 앞둔 24일 오후 경기도 파주 국가대표트레이닝센터(NFC)에서 소집훈련의 하나로 진행된 족구경기에서 구자철이 몸을 날려 공격을 하고 있다.
내 헤딩이나 받아라
우즈베키스탄과의 평가전을 사흘 앞둔 24일 오후 경기도 파주 국가대표트레이닝센터(NFC)에서 소집훈련의 하나로 진행된 족구경기에서 곽태휘가 헤딩 공격을 시도하고 있다.
최고의 수문장이 되기 위해!
우즈베키스탄과의 평가전을 사흘 앞둔 24일 오후 경기도 파주 국가대표트레이닝센터(NFC)에서 실시된 소집훈련에서 김승규가 골키핑 훈련을 하고 있다.
패싱 게임도 열심히
우즈베키스탄과의 평가전을 사흘 앞둔 24일 오후 경기도 파주 국가대표트레이닝센터(NFC)에서 실시된 소집훈련에서 기성용이 패싱게임을 하고 있다.
이 정도 수비는 기본이지
우즈베키스탄과의 평가전을 사흘 앞둔 24일 오후 경기도 파주 국가대표트레이닝센터(NFC)에서 실시된 소집훈련에서 손흥민이 패싱게임을 하고 있다.
두 경기 모두 승리하겠습니다
우즈베키스탄과의 평가전을 사흘 앞둔 24일 오후 경기도 파주 국가대표트레이닝센터(NFC)에서 슈틸리케 감독이 인터뷰를 하고 있다. 대표팀은 27일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우즈베키스탄과 31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뉴질랜드와 평가전을 치른다.
경청하는 기성용
우즈베키스탄과의 평가전을 사흘 앞둔 24일 오후 경기도 파주 국가대표트레이닝센터(NFC)에서 기성용이 취재진의 질문을 경청하고 있다. 대표팀은 27일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우즈베키스탄과 31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뉴질랜드와 평가전을 치른다.
  • ‘흥민아 보고 싶었다~’
    • 입력 2015-03-24 19:39:26
    • 수정2015-03-25 08:54:47
    포토뉴스

우즈베키스탄과의 평가전을 사흘 앞둔 24일 오후 경기도 파주 국가대표트레이닝센터(NFC)에서 실시된 소집훈련에서 손흥민(왼쪽), 구자철이 밝게 웃으며 이야기하고 있다.

우즈베키스탄과의 평가전을 사흘 앞둔 24일 오후 경기도 파주 국가대표트레이닝센터(NFC)에서 실시된 소집훈련에서 손흥민(왼쪽), 구자철이 밝게 웃으며 이야기하고 있다.

우즈베키스탄과의 평가전을 사흘 앞둔 24일 오후 경기도 파주 국가대표트레이닝센터(NFC)에서 실시된 소집훈련에서 손흥민(왼쪽), 구자철이 밝게 웃으며 이야기하고 있다.

우즈베키스탄과의 평가전을 사흘 앞둔 24일 오후 경기도 파주 국가대표트레이닝센터(NFC)에서 실시된 소집훈련에서 손흥민(왼쪽), 구자철이 밝게 웃으며 이야기하고 있다.

우즈베키스탄과의 평가전을 사흘 앞둔 24일 오후 경기도 파주 국가대표트레이닝센터(NFC)에서 실시된 소집훈련에서 손흥민(왼쪽), 구자철이 밝게 웃으며 이야기하고 있다.

우즈베키스탄과의 평가전을 사흘 앞둔 24일 오후 경기도 파주 국가대표트레이닝센터(NFC)에서 실시된 소집훈련에서 손흥민(왼쪽), 구자철이 밝게 웃으며 이야기하고 있다.

우즈베키스탄과의 평가전을 사흘 앞둔 24일 오후 경기도 파주 국가대표트레이닝센터(NFC)에서 실시된 소집훈련에서 손흥민(왼쪽), 구자철이 밝게 웃으며 이야기하고 있다.

우즈베키스탄과의 평가전을 사흘 앞둔 24일 오후 경기도 파주 국가대표트레이닝센터(NFC)에서 실시된 소집훈련에서 손흥민(왼쪽), 구자철이 밝게 웃으며 이야기하고 있다.

우즈베키스탄과의 평가전을 사흘 앞둔 24일 오후 경기도 파주 국가대표트레이닝센터(NFC)에서 실시된 소집훈련에서 손흥민(왼쪽), 구자철이 밝게 웃으며 이야기하고 있다.

우즈베키스탄과의 평가전을 사흘 앞둔 24일 오후 경기도 파주 국가대표트레이닝센터(NFC)에서 실시된 소집훈련에서 손흥민(왼쪽), 구자철이 밝게 웃으며 이야기하고 있다.

우즈베키스탄과의 평가전을 사흘 앞둔 24일 오후 경기도 파주 국가대표트레이닝센터(NFC)에서 실시된 소집훈련에서 손흥민(왼쪽), 구자철이 밝게 웃으며 이야기하고 있다.

우즈베키스탄과의 평가전을 사흘 앞둔 24일 오후 경기도 파주 국가대표트레이닝센터(NFC)에서 실시된 소집훈련에서 손흥민(왼쪽), 구자철이 밝게 웃으며 이야기하고 있다.

우즈베키스탄과의 평가전을 사흘 앞둔 24일 오후 경기도 파주 국가대표트레이닝센터(NFC)에서 실시된 소집훈련에서 손흥민(왼쪽), 구자철이 밝게 웃으며 이야기하고 있다.

우즈베키스탄과의 평가전을 사흘 앞둔 24일 오후 경기도 파주 국가대표트레이닝센터(NFC)에서 실시된 소집훈련에서 손흥민(왼쪽), 구자철이 밝게 웃으며 이야기하고 있다.

우즈베키스탄과의 평가전을 사흘 앞둔 24일 오후 경기도 파주 국가대표트레이닝센터(NFC)에서 실시된 소집훈련에서 손흥민(왼쪽), 구자철이 밝게 웃으며 이야기하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