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태진아 “억대 도박 안 해…해당 매체 금품 요구”
입력 2015.03.24 (21:27) 수정 2015.03.24 (21:36)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억대 원정도박 논란에 휩싸인 가수 태진아 씨가 오늘 기자회견을 열었습니다.

억대 도박은 사실무근일 뿐 아니라 이를 보도한 언론매체 기자가 금품을 요구했다고 주장하며 관련 음성파일을 공개했습니다.

옥유정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태진아 씨가 결연한 표정으로 기자회견장에 나타났습니다.

억대 원정 도박 의혹에 대해 사실이 아니라며 억울함을 호소했습니다.

<녹취> 태진아(가수) : "저는 다시 한 번 말씀드리지만 억대 도박 안 했습니다. 제 아들 이루, 게임 안 했습니다."

지난달 미국 가족여행 당시 재미삼아 LA와 라스베이거스의 카지노를 네차례 방문했고, 각각 천 달러에서 3천달러의 판돈으로 7천 달러를 땄을 뿐이라는 겁니다.

설명 도중 태진아 씨는 여러차례 눈물을 보이기도 했습니다.

국내 일부 언론 매체의 추측성 보도에 대해서도 흥분을 감추지 못했습니다.

<녹취> 태진아 : "방송에 패널로 나가서 말씀하시는 분들, 그 사람 일방적인 얘기를 듣고 (억대 도박) 했다고 하고..."

이어 억대 도박설을 제기한 기자가 기사를 빌미로 돈을 요구하는 내용이 담긴 음성 파일을 공개했습니다.

<녹취> 해당 매체 기자(음성 변조) : "최하 20만불은 해주면 좋겠는데... 2억이야, 2억. 2억이면 얼마 돈도 안 되는데 뭐."

이에 대해 해당 매체 기자는 태진아 씨 측이 대화 내용을 몰래 녹음해 악의적으로 편집했으며 언급한 돈도 농담 삼아 말한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태진아 씨 측은 해당 매체 기자를 공갈미수 등의 혐의로 고발하는 한편, 국내 매체의 추측성 보도에 대해서도 법적 책임을 묻겠다고 밝혔습니다.

KBS 뉴스 옥유정입니다.
  • 태진아 “억대 도박 안 해…해당 매체 금품 요구”
    • 입력 2015-03-24 21:28:16
    • 수정2015-03-24 21:36:12
    뉴스 9
<앵커 멘트>

억대 원정도박 논란에 휩싸인 가수 태진아 씨가 오늘 기자회견을 열었습니다.

억대 도박은 사실무근일 뿐 아니라 이를 보도한 언론매체 기자가 금품을 요구했다고 주장하며 관련 음성파일을 공개했습니다.

옥유정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태진아 씨가 결연한 표정으로 기자회견장에 나타났습니다.

억대 원정 도박 의혹에 대해 사실이 아니라며 억울함을 호소했습니다.

<녹취> 태진아(가수) : "저는 다시 한 번 말씀드리지만 억대 도박 안 했습니다. 제 아들 이루, 게임 안 했습니다."

지난달 미국 가족여행 당시 재미삼아 LA와 라스베이거스의 카지노를 네차례 방문했고, 각각 천 달러에서 3천달러의 판돈으로 7천 달러를 땄을 뿐이라는 겁니다.

설명 도중 태진아 씨는 여러차례 눈물을 보이기도 했습니다.

국내 일부 언론 매체의 추측성 보도에 대해서도 흥분을 감추지 못했습니다.

<녹취> 태진아 : "방송에 패널로 나가서 말씀하시는 분들, 그 사람 일방적인 얘기를 듣고 (억대 도박) 했다고 하고..."

이어 억대 도박설을 제기한 기자가 기사를 빌미로 돈을 요구하는 내용이 담긴 음성 파일을 공개했습니다.

<녹취> 해당 매체 기자(음성 변조) : "최하 20만불은 해주면 좋겠는데... 2억이야, 2억. 2억이면 얼마 돈도 안 되는데 뭐."

이에 대해 해당 매체 기자는 태진아 씨 측이 대화 내용을 몰래 녹음해 악의적으로 편집했으며 언급한 돈도 농담 삼아 말한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태진아 씨 측은 해당 매체 기자를 공갈미수 등의 혐의로 고발하는 한편, 국내 매체의 추측성 보도에 대해서도 법적 책임을 묻겠다고 밝혔습니다.

KBS 뉴스 옥유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