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아리랑 3A호’ 러시아서 발사…1차 교신 성공
입력 2015.03.26 (08:01) 수정 2015.03.26 (18:10) 아침뉴스타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전천후 지구관측을 위해 국내 기술로 개발한 다목적 실용위성 아리랑 3A호가 우주로 발사됐습니다.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박경호 기자, 지금 위성이 발사에 성공한 건가요?

<리포트>

네, 아리랑 3A호는 한시간쯤 전인 오전 7시 8분 러시아 야스니 발사장에서 드네프르 발사체에 실려 우주로 발사됐습니다.

현재 위성과 발사체의 분리와 궤도 진입이 완료돼 발사가 순조롭게 진행됐습니다.

발사 32분이 지난 7시40분쯤 남극에 있는 트롤 지상국과 첫 교신에 성공했는데요.

일단 발사의 첫번째 관문은 통과한 셈입니다.

일정대로라면 40여 분 후에 노르웨이 스발바르 지상국과 교신할 예정인데요.

이때 위성 활동에 필요한 전력을 받을 태양전지판이 제대로 펼쳐졌는지 확인하게 됩니다.

최종 성공 여부는 발사 후 5시간 57분 뒤인 오후 1시 5분 쯤 대전 위성관제센터와의 교신을 통해 확인할 수 있습니다.

아리랑 3A호는 2006년부터 2천5백여억 원을 들여 개발한 실용위성입니다.

이번 발사가 성공하면 앞으로 4년 동안 지구 상공 5백여km 궤도를 돌며 기상과 환경, 공공안전 등 지구관측 임무를 수행하게 됩니다.

아리랑 3A호는 지구 위에서 55센티미터 크기의 물체를 식별할 수 있는 고해상도 위성이며 깜깜한 밤에도 지구를 관측할 수 있는 우리나라 최초의 적외선 위성입니다.

적외선 관측 위성은 현재 미국과 프랑스, 독일 등 우주 강국들만 보유하고 있는데요.

아리랑 3A호가 정상적으로 우주궤도에 진입해 임무를 수행할 경우 우리나라는 세계에서 네번 째로 적외선 관측 위성을 보유하게 됩니다.

지금까지 과학재난부에서 전해드렸습니다.
  • ‘아리랑 3A호’ 러시아서 발사…1차 교신 성공
    • 입력 2015-03-26 08:15:02
    • 수정2015-03-26 18:10:49
    아침뉴스타임
<앵커 멘트>

전천후 지구관측을 위해 국내 기술로 개발한 다목적 실용위성 아리랑 3A호가 우주로 발사됐습니다.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박경호 기자, 지금 위성이 발사에 성공한 건가요?

<리포트>

네, 아리랑 3A호는 한시간쯤 전인 오전 7시 8분 러시아 야스니 발사장에서 드네프르 발사체에 실려 우주로 발사됐습니다.

현재 위성과 발사체의 분리와 궤도 진입이 완료돼 발사가 순조롭게 진행됐습니다.

발사 32분이 지난 7시40분쯤 남극에 있는 트롤 지상국과 첫 교신에 성공했는데요.

일단 발사의 첫번째 관문은 통과한 셈입니다.

일정대로라면 40여 분 후에 노르웨이 스발바르 지상국과 교신할 예정인데요.

이때 위성 활동에 필요한 전력을 받을 태양전지판이 제대로 펼쳐졌는지 확인하게 됩니다.

최종 성공 여부는 발사 후 5시간 57분 뒤인 오후 1시 5분 쯤 대전 위성관제센터와의 교신을 통해 확인할 수 있습니다.

아리랑 3A호는 2006년부터 2천5백여억 원을 들여 개발한 실용위성입니다.

이번 발사가 성공하면 앞으로 4년 동안 지구 상공 5백여km 궤도를 돌며 기상과 환경, 공공안전 등 지구관측 임무를 수행하게 됩니다.

아리랑 3A호는 지구 위에서 55센티미터 크기의 물체를 식별할 수 있는 고해상도 위성이며 깜깜한 밤에도 지구를 관측할 수 있는 우리나라 최초의 적외선 위성입니다.

적외선 관측 위성은 현재 미국과 프랑스, 독일 등 우주 강국들만 보유하고 있는데요.

아리랑 3A호가 정상적으로 우주궤도에 진입해 임무를 수행할 경우 우리나라는 세계에서 네번 째로 적외선 관측 위성을 보유하게 됩니다.

지금까지 과학재난부에서 전해드렸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아침뉴스타임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