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구촌 오늘] 영국 모험가, 4년간의 세계 탐험 막바지
입력 2015.03.26 (08:48) 수정 2015.03.26 (09:20)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4년 간 배와 자전거를 타고 전세계를 돌며 탐험했던 영국 여성 모험가의 기나긴 여정이 막바지에 접어들었습니다.

지구촌 오늘에서 전해드립니다.

<리포트>

비 내리는 태평양 바다 위, 노를 젓는 여성... 영국의 모험가 '사라 오튼'입니다.

2011년 4월 영국에서 프랑스로 카약을 타고 떠난 것을 시작으로 4년 째 세계 탐험을 하고 있는데요.

직접 노를 저어 바다를 건너고 자전거를 타고 세계 전역을 18,000km 가량 돌았습니다.

이제 곧 영국으로 돌아가 모험을 마칠 예정이라는데요.

<인터뷰> 사라 오튼(모험가) : "곧 끝난다고 생각하니 신나네요. 섭섭하기도 하면서 기뻐요. 아직까지는 모험에 집중하고 있지만요."

집으로 돌아가 약혼자를 만나기를 손꼽아 기다리고 있다네요.

  • [지구촌 오늘] 영국 모험가, 4년간의 세계 탐험 막바지
    • 입력 2015-03-26 09:09:32
    • 수정2015-03-26 09:20:46
    지구촌뉴스
<앵커 멘트>

4년 간 배와 자전거를 타고 전세계를 돌며 탐험했던 영국 여성 모험가의 기나긴 여정이 막바지에 접어들었습니다.

지구촌 오늘에서 전해드립니다.

<리포트>

비 내리는 태평양 바다 위, 노를 젓는 여성... 영국의 모험가 '사라 오튼'입니다.

2011년 4월 영국에서 프랑스로 카약을 타고 떠난 것을 시작으로 4년 째 세계 탐험을 하고 있는데요.

직접 노를 저어 바다를 건너고 자전거를 타고 세계 전역을 18,000km 가량 돌았습니다.

이제 곧 영국으로 돌아가 모험을 마칠 예정이라는데요.

<인터뷰> 사라 오튼(모험가) : "곧 끝난다고 생각하니 신나네요. 섭섭하기도 하면서 기뻐요. 아직까지는 모험에 집중하고 있지만요."

집으로 돌아가 약혼자를 만나기를 손꼽아 기다리고 있다네요.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