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캐나다 국민 8.3%가 ‘식생활 불안’
입력 2015.03.26 (12:08) 국제
캐나다에서 양과 질 면에서 음식을 제대로 섭취하지 못하는 식생활 불안 인구가 100만 가구에 이르는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캐나다 통계청은 국민보건실태 조사 보고서를 통해 전체 국민의 8.3%가 저소득으로 인한 식생활 불안 문제를 해소하지 못하고 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고 CBC 방송이 전했습니다.

조사 결과 해마다 전체 아동 인구의 5%와 성인 인구의 8%가 생계에 곤란을 겪고 있으며, 양이나 질 면에서 적절한 수준의 음식을 섭취하지 못하는 것으로 드러났다고 통계청은 설명했습니다.
  • 캐나다 국민 8.3%가 ‘식생활 불안’
    • 입력 2015-03-26 12:08:39
    국제
캐나다에서 양과 질 면에서 음식을 제대로 섭취하지 못하는 식생활 불안 인구가 100만 가구에 이르는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캐나다 통계청은 국민보건실태 조사 보고서를 통해 전체 국민의 8.3%가 저소득으로 인한 식생활 불안 문제를 해소하지 못하고 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고 CBC 방송이 전했습니다.

조사 결과 해마다 전체 아동 인구의 5%와 성인 인구의 8%가 생계에 곤란을 겪고 있으며, 양이나 질 면에서 적절한 수준의 음식을 섭취하지 못하는 것으로 드러났다고 통계청은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